보건타임즈 : 바이오니아, 콜롬비아에 56억 규모 코로나19 진단장비와 키트 공급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9월19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0-09-18 18:41:06
뉴스홈 > 제약 > 바이오의약품
2020년08월05일 07시2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바이오니아, 콜롬비아에 56억 규모 코로나19 진단장비와 키트 공급
제2공장 가동과 40여 종의 질병 진단키트로 지속적인 매출 기대

[보건타임즈] ㈜바이오니아(대표이사 박한오)는 콜롬비아에 코로나19 진단검사에 필요한 분자진단장비와 키트 56억 규모를 공급한다.

바이오니아는 국내 유일한 코로나19 진단검사의 토탈 솔루션 공급 기업으로, 콜롬비아에 2분기 20억 규모를 공급한 데 이어 7월 한 달간 진단장비 6억, 핵산추출시약과 코로나19 진단키트 50억 규모 공급을 확정했다.

바이오니아의 분자진단장비 ExiStation™ 시리즈는 핵산추출장비와 real-time PCR장비로 구성된 자동화 시스템이다. 우수한 사용자 편리성과 품질·서비스에 만족한 국가들의 장비 재구매율이 높아 7월에만 100대 이상을 공급했으며, 장비에 사용되는 핵산추출시약과 진단키트까지 구매가 동반 상승하고 있다.

콜롬비아는 코로나19 검사 결과의 높은 신뢰도를 위해 real-time PCR을 이용한 분자진단으로 검사를 수행하고 있다. 콜롬비아의 확진자 수가 31만 명으로 급격히 증가하고 사망률도 3.4%에 이르고 있어, 바이오니아는 신속한 진단검사 수행을 위해 7월에 1차 물량 공급을 완료했고 2차 물량도 조속히 공급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코로나19의 장기화가 예상된다고 밝혔고, 코로나19에 효과적인 치료제와 백신이 아직 개발되지 않은 상태에서 6월 이후 신규 확진자 수 증가세는 더욱더 증가하고 있다.

바이오니아 관계자는 “2차 팬데믹을 대비한 국가들로부터 진단장비와 핵산추출시약, 진단키트 공급요청이 이어지고 있어 제2공장 가동을 서두르고 있다”며 “바이오니아 진단장비에는 코로나19 외에도 40여 종의 진단키트를 적용할 수 있어 지속적인 매출이 기대된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바이오니아는 현재 전 세계 60개 이상의 국가에 코로나19 진단장비와 키트를 공급하고 있다.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진단키트의 CE-IVD, List A를 획득했으며, 이러한 기술력으로 인플루엔자, 에이즈, B?C형 간염, 성병, 결핵 등 40여 종의 다양한 질병 진단키트를 개발해 공급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바이오의약품섹션 목록으로
바이오코아, COVID-19 진단...
AZ, 한국 바이오헬스에 '약...
바이오니아, 콜롬비아에 56...
씨엘바이오, 바이러스 감염...
에이티지씨, 보툴리눔 톡신...
다음기사 : 휴온스글로벌, 2분기 실적 껑충 '영업이익 51% 수직상승' (2020-08-13 14:04:03)
이전기사 : 젠바디, '코로나19와 독감 한 번에 신속진단키트 첫 수출허가' (2020-07-23 15:39:18)
[컬럼] 대한민...
[컬럼] 대한민국 ...
건보 일산병원,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자료) 비대면 분야 창업기업 육성사업 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