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인하대병원, 혈액투석 치료 평가 3회 연속 1등급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8월06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0-08-06 18:46:43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20년07월29일 13시1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인하대병원, 혈액투석 치료 평가 3회 연속 1등급

[보건타임즈] 인하대병원이 혈액투석 치료를 잘하는 병원으로 다시 한번 인정받았다.

인하대병원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6차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하면서 3차수 연속 1등급 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적정성 평가는 2018년 3월부터 8월까지 외래에서 혈액투석을 시행한 전국 839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인하대병원은 종합점수 99.0점(100점 만점)을 기록하면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상위 10% 의료기관에게 지급하는 가산금도 수령할 예정이다.

인하대병원은 ▶혈액투석을 전문으로 하는 의사 비율 ▶혈액투석 적절도 검사 실시주기 충족률 ▶동정맥루 협착증 모니터링 충족률 ▶정기 검사 실시주기 충족률 ▶혈액투석 적절도 충족률 등 주요 평가항목에서 100점 만점을 받았다.

혈액투석 환자는 뇌졸중, 심장질환 등으로 인한 사망률이 높고 치료 기간 중 삶의 질이 떨어지는 문제가 크다. 투석 전문가로부터 안전하고 적절한 진료를 정기적으로 받는 것이 중요하다.

이에 따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혈액투석을 하는 병원을 평가함으로써 병원 스스로 질 개선을 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국민에게 병원 선택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자 평가 결과를 공개하고 있다.

김영모 인하대병원 의료원장은 “우리 병원은 ‘환자의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있다”며 “적정성 평가 1등급 의료기관이라는 타이틀에 걸맞은 의료시스템을 유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폐렴 치료 잘하는 병원 '전...
을지대학병원 당뇨병 무료 ...
분당서울대병원, 대한민국 ...
경희의료원, ‘우수내시경...
고려대 의과대학, 90주년 ...
다음기사 : 청장년 심장 돌연사, 가족력 있다면 '유전성 부정맥' 일수 있다 (2020-07-29 16:17:10)
이전기사 : 고려대 구로병원, ‘연구중심병원 육성 R&D 사업’ 주관 (2020-07-29 12:44:29)
건국대병원, ...
건국대병원, 만성...
난청 환자, 귀 건...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식약처, 임상 의사 총 8명 공...
자료) 국내 의약품·의약외품 생산, 수출과 수입 현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