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EGF 성분 화장품, '의학적 효능 광고'에 주의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7월14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0-07-14 18:43:04
뉴스홈 > 클릭!핫이슈 > 따라잡기 > 사건사고
2020년06월25일 13시1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EGF 성분 화장품, '의학적 효능 광고'에 주의
식약처, '피부재생, 흉터 완화' 등 의약품 오인 허위·과대광고 549건 적발

[보건타임즈] '피부재생', '흉터 완화' 등 의약품 오인 우려, 허위·과대광고가 무더기로 적발돼 의학적 효능을 강조하는 화장품광고에 주의해야 할 것 같다.

식약처는 올해 5월부터 6월까지 상피세포성장인자(EGF)를 함유하고 있다며 강조하는 화장품의 온라인 판매 사이트 2,557건을 기획, 점검에 나서 허위‧과대광고 549건을 적발, 시정과 함께 접속차단 조치를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상피세포성장인자(EGF Epidermal Growth Factor, EGF)는 상피세포의 증식을 촉진하는 물질로 화장품에 0.001% 이하로 사용이 제한돼 있다.

이 조치는 '온라인 집중 점검계획'의 일환으로 온라인에서 식·의약 제품 중 ➊ 새로운 유행 ➋의학적 효능 표방 ➌ 잘못된 정보를 활용한 허위·과대광고에 적극적으로 대응, 감시기능을 강화, 연중 기획 점검한 결과에 따른 것이다.

식약처에 따르면 이번에 적발된 광고는 ▲ '피부‧세포재생', '홍조 개선', '흉터 완화' 등 의약품으로 오인할 수 있는 내용(515건) ▲ 일반화장품이면서 '미백', '주름 개선' 등 기능성 화장품임을 과장(12건) ▲ '진피 속까지 도움' 등 소비자가 의학적으로 효과 효능을 착각할 수 있는 내용과 문구(22건)다.

식약처는 온라인에서 식품‧화장품 등 유통 분야의 규모가 급성장하는 만큼, 소비자 피해가 없도록 온라인 허위·과대광고에 적극 대응하는 등 감시기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방훈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건사고섹션 목록으로
식약처, 공산품 LED 제품 ...
”프리랜서, 건강보험직장...
金 함량 속인 ‘금니 제조...
미세먼지 흡착 방지, 세정 ...
심평원 ‘사이버테러’에 ...
다음기사 : '사무장병원' 신고한 제보자에 최고 9천1백만 원 포상 (2020-06-25 14:19:11)
이전기사 : 식약처, '거북목 베개' 등 의료기기 효능 광고 주의 (2020-06-18 14:50:22)
[기고] 용혈요...
[기고] 용혈요독...
다가온 설 명절 ...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식약처, 임상 의사 총 8명 공...
논문) Next-generation transcatheter aortic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