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툴젠, 前 메디프론디비티 대표이사 ‘김영호 박사’ 영입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5월27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0-05-27 18:09:05
뉴스홈 > 인사
2020년05월12일 14시4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툴젠, 前 메디프론디비티 대표이사 ‘김영호 박사’ 영입
치료제 연구개발 가속화 기대

툴젠, 6월 26일 임시주주총회 통해 김영호 박사를 사내이사 선임·각자 대표이사로 선임 예정

[보건타임즈] ㈜툴젠(대표 이병화, KONEX 199800)은 치료제 연구개발을 가속화 하기 위해 치료제 연구개발 리더로서 ‘김영호 박사’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툴젠은 공시를 통해 6월 26일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하고 김영호 박사를 사내이사로 선임하고, 추후 이사회 결의를 통해 각자 대표이사로 선임할 예정이다.

김영호 박사(사진)는 서울대학교 동물학과에서 학사 및 석사를 마치고, 서울대학교에서 분자생물학으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졸업 후에는 서울대학교 세포분화연구센터에서 박사후 연수를 받았고, 미국 국립보건연구원(NIH)에서 연구원 생활을 했다.

또 김영호 박사는 미국 국립보건원 재직 당시 툴젠 창업자인 김진수 박사를 만난 후 유전자가위 기술의 무한한 가능성을 알게 됐으며 2001년 귀국 후 툴젠에 합류하여 책임연구원으로 재직한 바 있다.

이후 김영호 박사는 2002년 디지탈바이오텍 (現 메디프론디비티) 연구소장으로 자리를 옮겼으며, 2012년부터 2019년 까지는 대표이사로 메디프론디비티의 연구개발 및 경영을 이끌어왔다.

김영호 박사는 메디프론디비티의 연구개발 총괄책임자로서 2005년과 2007년에는 진통제 파이프라인을 독일 그루넨탈 제약에 라이센스-아웃 하였으며, 2010년에는 다국적 제약사 로슈에 총 3,000억원 규모로 알츠하이머병 치료제(RAGE 차단제 기전)를 라이센스-아웃 한 바 있다.

또 2008년 부터 대웅제약과 공동개발한 알츠하이머성 치매치료제(응집억제제 기전)는 2011년 전임상 시험 성공, 2015년 국내 1임상 시험을 수행했다. 최근까지 후속 라이센스-아웃과 국내 임상개발을 위한 다수의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파이프라인과 비마약성 진통제 파이프라인을 개발한 바 있다.
 
김영호 박사는 “세계적인 유전자가위 원천기술을 가진 툴젠에 18년 만에 돌아오게 되어서 감회가 새롭다”며, “대표이사로 선임 된다면 유전자가위 기술을 바탕으로 연구개발하고 있는 치료제 프로젝트들이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툴젠의 이병화 대표는 “능력 있고 경륜 많으신 훌륭한 과학자를 툴젠의 경영진으로 모실 수 있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김영호 박사의 영입을 계기로 치료제 연구개발이 가속화 되길 기대하고, 김영호 박사와 함께 각자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시너지를 발휘해 툴젠의 기업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인사섹션 목록으로
태백병원, 김정미 병원장 ...
안국약품, 마케팅 영업 총...
한국애브비, HCV-스페셜티 ...
국립암센터, 췌장암 명의 '...
일리아스바이오로직스, 함...
다음기사 : GC녹십자헬스케어, '안효조 부사장' 신규 선임 (2020-05-18 10:58:18)
이전기사 : 농심켈로그, 정인호 신임 대표이사 사장 선임 (2020-05-11 17:46:56)
다가온 설 명...
다가온 설 명절 ...
약계 신년교례회,...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식약처, 임상 의사 총 8명 공...
식약처, 전문성 갖춘 '의사·...
휴온스그룹, 내년도 '29기 신...
논문) Association of renin-angiotensin...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