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싸이토젠 액체생검 기반 폐암 PD-L1 진단검사 임상 개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9월20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0-09-18 18:41:06
뉴스홈 > 의료기기
2020년05월11일 18시0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싸이토젠 액체생검 기반 폐암 PD-L1 진단검사 임상 개시
'PD-L1 발현검사로 조직생검이 불가능한 환자에 치료기회 제공'

[보건타임즈] CTC 기반 액체생검 전문기업 ㈜싸이토젠(217330, 대표이사 전병희)은 액체생검 기반의 비소세포폐암 진단검사를 위한 임상을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임상은 국내 유명 대학병원과의 협력을 통해 진행되며, 싸이토젠의 액체생검 진단기술로 폐암에서 PD-L1 발현 검사를 상용화하여, 더 많은 환자들에게 면역 항암치료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전망된다.

PD-L1은 암세포의 표면에 존재하는 단백질이다. 암세포를 파괴하는 체내 T세포의 PD-1과 결합해 T세포가 암세포를 공격하지 못하게 만든다. 현재 3세대 항암제로 각광받고 있는 면역항암제 중 폐암에 주로 사용되는 키트루다, 옵디보는 T세포의 PD-1에 부착되어 PD-L1이 PD-1과 결합할 수 없게 만드는 원리를 사용한 항암제다. 면역항암제는 치료 효과가 좋으나 고가이기 때문에, 꼭 필요한 환자에게만 사용하기 위해 환자 대상으로 치료 전 PD-L1 발현 검사를 반드시 시행한다

현재 PD-L1 발현 검사는 조직검사를 통해 이뤄진다. 조직검사를 통해 면역 항암치료를 받을 수 있는 비율은 전체 환자의 약 50%정도다. 나머지 조직검사가 불가능한 환자들은 면역 항암치료를 받을 수 있는 기회조차 얻을 수 없다.

반면 액체생검은 종양의 발생 부위와 관계없이 조직검사가 불가능한 환자들에게도 시행할 수 있다. 이번 임상은 조직검사의 한계로 인해 치료기회를 부여 받지 못했던 환자들에게, 적정한 치료법을 빠르게 적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싸이토젠은 폐암뿐만 아니라, 흑색종, 림프종, 신장암 등 PD-L1 발현평가가 요구되는 다양한 암종으로 임상을 확장할 계획이다.

혈액을 활용하는 액체생검은 조직생검에 비해 검사 비용이 적고, 부작용 발생 가능성이 적다는 강점을 가지고 있다. 따라서 주기적 반복 검사(Serial Biopsy)를 통한 암 치료 예후 모니터링 등 다양한 영역으로의 시장 진출이 가능할 전망이다.

싸이토젠 관계자는 “이번 임상은 기존 검사법이 놓치는 부분을 보완하고 조직검사가 불가능한 환자들까지도 면역 항암치료를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라며, “특히 기존 검사에서 치료대상에 포함되지 못했던 환자들에게도 큰 기회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임상 결과는 현재 싸이토젠이 계획하고 있는 미국 내 CLIA, 일본 현지 연구소에서 다양한 암종에 적용하여 시장을 공격적으로 공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료기기섹션 목록으로
휴온스메디케어, '아랍 헬...
보령수앤수, 전기자극 치료...
대한의공협회, 2009 춘계학...
티씨엠생명과학, 中 CFDA서...
필립스, 세계수면학회와 파...
다음기사 : 필립스, 강남세브란스병원과 호흡재활 국제 인프라 구축 사업 재협약 (2020-05-13 11:53:25)
이전기사 : 마크로젠, 국방부 6.25 전사자 유가족 유전자 검사 용역 사업 착수 (2020-05-06 10:46:27)
[컬럼] 대한민...
[컬럼] 대한민국 ...
건보 일산병원,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자료) 비대면 분야 창업기업 육성사업 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