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인천의료원, 어려운 지역주민을 위해 식료품 200상자 전달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6월05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0-06-05 11:20:33
뉴스홈 > 의료 > 종합병원
2020년03월31일 18시2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인천의료원, 어려운 지역주민을 위해 식료품 200상자 전달

[보건타임즈] 인천의료원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 저소득층 지원에 나섰다.

인천의료원(원장 조승연)은 31일 코로나19로 생계곤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가구와 홀몸어르신을 위한 구호물품 200상자를 동구청(구청장 허인환)과 중구청(구청장 홍인성)을 통해 긴급 지원했다.

이번 지원은 코로나19 확산방지에 힘쓰고 있는 의료원이 그동안 지역사회로부터 받은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인천의료원 사회봉사단기금과 의료진이 모은 성금으로 마련했으며 물품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주민에게 우선적으로 지원된다.

이날 전달된 구호물품에는 떡국거리와 사골육수, 죽, 젓갈, 물티슈 등 생활에 빠져서는 안 될 물품들이 차곡차곡 채워졌으며 코로나19로부터 지역사회를 지키겠다는 임직원의 마음도 잊지 않고 채웠다.

인천의료원 사회봉사단은 지난 2011년에 만들어진 직원들의 자발적 봉사단체로 그동안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주민들과의 아름다운 나눔을 함께하고 있다. 또, 단원들의 기부금을 통해 지역 내 의료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환자들에게 지속적으로 의료비 지원도 아끼지 않고 있다.

조승연 의료원장은 “이번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위축된 지역경제 때문에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이 더 힘든 상황 속에 놓이게 됐다”며 “작지만 그동안 지역사회로부터 받은 사랑에 보답하고자 의료원 임직원과 진료과장이 모여 성금을 마련해 구호물품을 준비했다. 정부와 인천시에서도 저소득층의 생활안정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니 다 함께 힘을 모아 국난을 극복해 나갔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의료원에는 31일 현재 50명의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입원치료를 받고 있는 가운데 세계적으로 도입되고 있는 드라이브 스루의 첫 제안자가 감염내과 김진용 과장으로 알려져 좋은 시선으로 인천의료원을 바라보는 시민들이 늘어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종합병원섹션 목록으로
방사성동위원소 이용 국내 ...
서남병원,시설 종사자 전문...
부산 영도병원, ‘2016년도...
인하대병원, 인천항 선박화...
일산병원 ‘2012 CS천사 서...
다음기사 : 국립암센터, 간호간병통합 확대 시행‥만족도·감염관리↑ (2020-04-02 13:53:36)
이전기사 : 국립암센터,‘코로나19와 암환자케어 노하우’해외 전파 (2020-03-30 10:51:05)
다가온 설 명...
다가온 설 명절 ...
약계 신년교례회,...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식약처, 임상 의사 총 8명 공...
식약처, 전문성 갖춘 '의사·...
휴온스그룹, 내년도 '29기 신...
논문) 알츠하이머병의 바이오마커로서 혈장의 아밀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