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부광약품, JM-010 미 FDA 임상 2상 계획 승인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9월23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0-09-22 18:56:57
뉴스홈 > 제약
2020년02월13일 10시4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부광약품, JM-010 미 FDA 임상 2상 계획 승인
콘테라파마, 코스닥 상장 준비 진행 중

[보건타임즈] 부광약품은 최근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JM-010의 2상 임상시험 계획이 승인됐다고 밝혔다.

JM-010은 부광약품 자회사인 덴마크 소재 바이오벤처 콘테라파마에서 개발한 신약후보 물질로, 파킨슨병 치료 시 주로 사용하는 레보도파를 장기간 복용할 경우 거의 90% 확률로 발생하는 이상운동증을 치료할 수 있는 약물이다.

부광약품은 2014년 덴마크 콘테라파마를 인수한 후 줄곧 연구개발에 매진하여 2016년 초기 2상 개념증명임상시험 및 2017년 1상 임상시험을 완료했고 2018년 유럽 임상시험계획 승인을 받아 첫 환자가 등록된데 이어 금번 미국 임상시험계획 승인을 득하는 등 성공적으로 빠르고 효율적인 개발을 진행해왔다. 

이번 승인된 임상시험은 파킨슨병 치료제인 레보도파로 인한 이상운동증 부작용을 겪은 190여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JM-010이 안전하고 효과가 있는지를 평가하기 위해 미국의 약 30개 기관에서 수행될 예정이다.

현재 독일, 프랑스, 스페인을 포함하여 유럽에서 진행되고 있는 2상 임상시험과는 별도의 프로토콜로 진행되며 미국 및 유럽의 시험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3상 임상시험 진행을 위한 안전하고 유효한 적정용량을 결정할 예정이다.

부광약품 관계자는 “그간 FDA와의 PreIND 미팅을 통해 임상시험디자인과 용량에 대한 상담을 통해 FDA의 권고와 부광약품의 전략이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임상시험 프로토콜을 작성했다. 이번 미국임상시험 계획의 승인으로 JM-010의 개발에 가속도가 붙어 이상운동증 때문에 마땅한 치료제가 없는 이상운동증 환자들에게 희망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 콘테라파마는 미래에셋대우를 상장 주관사로 선정하고 2021년 코스닥 상장을 목표로 기업공개(IPO)를 준비하고 있으며, 상장에 성공하면 유럽 기업 중에서는 국내 최초가 된다. JM-010이 글로벌 임상 후기 단계에 진입해 있는 만큼 이미 기술력은 충분히 입증받고 있으며 외국기업 기술특례상장 방식으로 코스닥에 입성한다는 계획이다. 콘테라파마의 글로벌 임상과 순조로운 상장준비 진행으로 부광약품의 글로벌 R&D 오픈이노베이션도 더욱 탄력받을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한미약품, 심장학회서 ‘아...
HK inno.N이 ‘덕분에챌린...
한미약품 본사에 릴리 존 ...
‘온라인팜’, 약국 자동조...
한림대성심병원 경기남부금...
다음기사 : 휴메딕스, 고순도 줄기세포 엑소좀 함유 ‘셀엑소좀’ 스킨부스터 출시 (2020-02-13 11:06:56)
이전기사 : 광동제약,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원 상당 후원 (2020-02-13 10:43:23)
[컬럼] 대한민...
[컬럼] 대한민국 ...
건보 일산병원,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자료) 비대면 분야 창업기업 육성사업 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