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경남제약, 2019년 온기 매출 448억원‥전년동기 약 8% 증가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9월19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0-09-18 18:41:06
뉴스홈 > 제약
2020년02월12일 08시1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경남제약, 2019년 온기 매출 448억원‥전년동기 약 8% 증가
레모나 BTS 패키지 12월부터 광고, 본격적 매출증가 실적개선 올해 기대

2019년 감사의견 한정에 따른 재감사, 거래정지 등 이슈에도 불구하고 매출 상승

[보건타임즈] 경남제약이 2019년 온기실적을 잠정 집계해 공시했다.

경남제약(대표이사 하관호, 안주훈)은 11일 공시를 통해 2019년 온기 매출액 448억 원, 영업적자 31억 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경남제약은 2019년 감사의견 ‘한정’에 따른 재 감사와 최대주주 및 경영진의 변경 등 경영권 분쟁 이슈에도 불구하고 약 8%의 매출 증가를 이뤄냈다.

지난 2018년부터 이어진 거래정지와 경영권 분쟁 등으로 경영에 어려움이 많았지만,  지속적으로 매출이 상승했으며 특히 2019년은 최근 3년간 중 가장 큰 매출상승률을 기록했다.

하지만 재 감사 관련비용과 소송비용 등 거래재개를 위한 일회성 비용, 영업과 개발인력 충원, 레모나 BTS패키지의 광고촬영비 등이 반영돼 영업적자가 다소 늘어났지만 회사측은 ‘레모나 BTS패키지’ 판매가 순탄하게 진행되고 있고, 지난 12월부터 광고가 온에어 된 이후 11월 중순부터 매출이 지속적으로 발생해 연간 실적반영이 크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경남제약 부채비율은 2019년말 22%로 전년동기 84% 대비 급감했으며, 무차입경영에 현금성 자산 약 240억원 보유로 재무구조가 상당부분 개선됐다는 평가다.

올해는 주력 제품인 레모나의 마케팅 강화와 제품 포트폴리오 및 신규채널 확대, 중국, 일본 등 해외시장 본격 진출, 바이오제네틱스와의 협업 확대 등을 통해 실적 퀸덤점프를 노린다는 계획이다.

실제로 중국진출의 경우, 레모나와 레모나비타씨정이 중국식약청(CFDA)의 승인을 받았고, 레모나가 중국 소비자가 뽑은 ‘대한민국 올해의 브랜드 대상’ 부문 5년연속 최고브랜드로 선정되는 등의 잠재성을 보이며 시장이 큰 중국시장을 선점하는 데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관계자는 “2019년 공개매각을 통한 최대주주 변경으로 회사 자본이 크게 확충됐으며, 전환사채도 모두 주식으로 전환돼 우량한 재무구조를 가지게 됐다”며 “2019년 하반기 동안 회사의 체질 개선작업이 완료돼 2020년부터 매출 증대와 이익 개선이 본격적으로 진행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한국오츠카제약 남성화장품...
한국노바티스, 뮤지컬 음치...
동성제약, 봉독화장품-에이...
일동제약, 퍼스트랩 프로바...
항노화 솔루션 기업 이노진...
다음기사 : 알보젠코리아 '머시론' 작년 매출 141억 달성‥9년 연속 국내 판매량 1위 (2020-02-12 08:40:40)
이전기사 : 경남제약, ‘약 2200조 규모’ 中 시장 진출 '가속화' (2020-02-12 04:28:48)
[컬럼] 대한민...
[컬럼] 대한민국 ...
건보 일산병원, '...
건강보험공단, 올 하반기 '신...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규 간...
식약처, 의약품‧바이오&...
식약처, '식‧의약 안전...
건보공단, 신임 '기획·장기요...
자료) 비대면 분야 창업기업 육성사업 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