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GC녹십자엠에스, 인플루엔자 진단 기술 미국 특허 취득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12월13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19-12-12 18:40:34
뉴스홈 > 제약
2019년11월28일 17시2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GC녹십자엠에스, 인플루엔자 진단 기술 미국 특허 취득
국내 이어 미국 특허 취득‥인플루엔자 진단 관련 기술 경쟁력 입증

[보건타임즈] 진단시약 및 의료기기 전문기업 GC녹십자엠에스(대표 안은억)는 지난 27일 미국 특허청으로부터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를 검출하는 기술에 대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28일 밝혔다. GC녹십자엠에스가 미국에서 특허를 취득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에 등록된 특허는 멀티 인플루엔자 진단 키트를 통해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를 검출하는 기술이다. 사람의 가래나 인후분비물 등을 채취해 진단하는 방식으로, A∙B형, H1N1, H3N2 등 다양한 종류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를 감별할 수 있다.

회사 측은 국내에 이어 미국 특허까지 취득하게 되면서 멀티 인플루엔자 진단 부문의 기술 경쟁력을 입증했다고 설명했다.

안은억 GC녹십자엠에스 대표는 “자사가 처음으로 미국에서 특허를 취득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지속적인 연구개발 투자를 통해 제품 경쟁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C녹십자엠에스는 지난 2014년 이 기술이 적용된 ‘제네디아 멀티인플루엔자 항원 래피드’를 국내에 출시한 바 있으며, 현재 멕시코, 말레이시아 등에 수출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숙희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식약청, 주간 임상시험 승...
조아제약, ‘ 평가/보상 체...
광동제약, ‘제4회 가산사...
한국MSD 가다실9, 소비자 ...
일양약품 사이토카인, 범부...
다음기사 : 에스티팜, 미 FDA에 대장암치료제 ‘STP1002’ 임상1상 IND 신청 (2019-11-29 07:25:47)
이전기사 : 삼일제약, “필리핀 해외 봉사"‥다섯 번째 여정으로 임직원 15인 참여 (2019-11-27 18:53:33)
최근 발생한 ...
최근 발생한 적 ...
'독감 예방접종' ...
식약처, 전문성 갖춘 '의사·...
휴온스그룹, 내년도 '29기 신...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식약처, 전문성 갖춘 '경력직 ...
한미약품그룹, 30일부터 하반...
논문) Comparing Laparoscopic and Open...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