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한미약품, 3제 복합신약 국내 최초로 중남미 진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9월21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9-09-20 19:41:40
뉴스홈 > 제약
2019년09월11일 11시3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미약품, 3제 복합신약 국내 최초로 중남미 진출
멕시코 제약사 실라네스와 1000만불 규모 수출 계약

2020년 하반기 허가 신청해 2021년께 출시 예정
 

[보건타임즈] 한미약품이 개발한 고혈압치료 3제 복합신약 2종이 중남미 시장에 진출한다.

한국의 고혈압치료제 중 3가지 성분을 하나로 합친 3제 복합신약이 이 시장에 진출하는건 한미약품이 최초다.

한미약품은 멕시코의 중견 제약기업인 실라네스(SILANES)社와 고혈압치료제 ‘아모잘탄플러스’, 고혈압·고지혈증치료제 ‘아모잘탄큐’ 2종의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내년부터 시판허가를 위한 본격적인 절차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한미약품은 실라네스에 두 제품의 완제품을 5년간 약 1000만불 규모로 수출할 계획이다. 실라네스는 2020년 하반기 중 두 제품의 허가를 신청하고, 2021년 2분기부터 현지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한미약품은 이번 계약과 함께 실라네스로부터 1차 마일스톤을 수령했으며, 제품 출시 후추가 마일스톤을 수령한다. 마일스톤 규모는 양사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아모잘탄플러스, 아모잘탄큐는 한미약품의 국내 최초 고혈압치료 복합신약인 아모잘탄에 한가지 성분씩을 각각 더한 제품이다. 아모잘탄플러스는 추가적인 강압효과를 나타낼 수 있는 이뇨제 성분(Chlorthalidone)을, 아모잘탄큐에는 고지혈증 같은 이상지질혈증을 동반한 고혈압 환자를 위해 ‘Rosuvastatin’ 성분을 더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이번 실라네스와의 계약은 한미약품이 개발한 다양한 복합신약들의 해외 수출 확대의 초석이 될 것”이라며 “중남미 지역 외에도 다양한 국가에 한미약품 제품 수출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미약품의 아모잘탄은 현재 코자XQ란 브랜드로 MSD를 통해 글로벌 수출이 진행되고 있으며, 고지혈증치료 복합제인 ‘로수젯’ 역시 MSD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제품 등록이 진행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길리어드, HIV 환자 위한 ...
안구건조증 바이오신약 ‘H...
종근당‘텔미누보’세계 고...
한국먼디파마 여성세정제 ...
일동제약, 日시오노기社 와...
다음기사 : 일동제약 아웃도어 레저 행사에서 해충솔루션 ‘잡스’ 홍보 (2019-09-11 12:12:39)
이전기사 : 종근당, 창업주 이종근 회장 탄생 100주년 기념식 개최 (2019-09-10 16:12:42)
스트레스, 운...
스트레스, 운동 ...
서울의료원, 만성...
대웅제약 '글로벌 헬스케어산...
한미약품, 하반기 채용 키워드...
건보공단, 올 하반기 '청년인...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자료) 5년간 수면장애 환자수 현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