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서울성모병원 김도현 교수, '최우수 구연 학술상' 수상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8월20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9-08-20 12:23:32
뉴스홈 > 동정
2019년08월09일 10시5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서울성모병원 김도현 교수, '최우수 구연 학술상' 수상
가상현실과 햅틱 장비 통한 '수술 교육과 훈련 시뮬레이터' 제작

시뮬레이터 활용한 교육과 평가에 '인공지능 평가시스템' 도입
  
[보건타임즈]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이비인후과 김도현 교수(사진)가 최근 서울 그랜드힐튼호텔에서 개최된 ‘International Congress of ORL-HNS 2019’에서 ‘내시경을 이용한 부비동 및 두개저 수술을 위한 가상현실 시뮬레이터’ 라는 연구주제를 발표해 최우수 구연 학술상을 수상했다.

대한이비인후과학회는 1947년 창립됐으며 우리나라 이비인후과의 춘계와 추계 학술대회를 정기적으로 개최해오고 있다.
이 학회는 2014년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 이래 국내 이비인후과학 연구자들의 연구 역량을 발전시키며 세계의 연구자들과 교류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해왔다.

가상현실(virtual reality)을 이용한 기술의 발전은 우리나라의 역점 육성분야로 여러 산업과 교육 분야에 점점 적용분야를 넓혀가고 있다.
김 교수는 2017년부터 진행된 디지털콘텐츠 플래그쉽 프로젝트에 참여해, 가상현실을 이용한 훈련, 교육 시스템과 수술 중 조직과 조작의 느낌을 전달할 수 있도록 제작한 햅틱 장비를 이용한 이비인후과와 신경외과 수술 시뮬레이터 제작에 참여하고 있다.

또 그는 이 시뮬레이터를 이용한 훈련자 교육과 평가에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t)을 이용한 평가시스템 도입, 이를 위한 고려사항을 논의와 방향을 제시했으며 이번에 이를 통한 연구 발표로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김 교수는 2007년 가톨릭대 의과대학을 졸업한 뒤 2012년 전문의 자격을 취득했다.
이후 서울성모병원 이비인후과에서 임상조교수와 연구전담의사로 진료 중이며, 전문 진료 분야가 축농증, 코중격만곡증, 알레르기, 코종양이다.
현재 대한이비인후과 고시 간사로 전문적 임상 진료와 더불어 활발한 학회 활동을 하고 있다.

김 교수는 "새롭게 발전하는 기술들이 궁극적으로 환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다양한 연구로 서울성모병원과 이비인후과의 위상을 높이도록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동정섹션 목록으로
유철우 교수, ‘마르퀴즈 ...
김현수 대한한의사협회장, ...
서울대 최인호교수, 대한정...
조석현 교수, 세계 인명사...
경북대병원 이윤순-박성현 ...
이전기사 : 서울대병원 전임의, 해외학회서 수상 (2019-08-08 11:13:30)
서울의료원, ...
서울의료원, 만성...
김안과병원, 미세...
건보공단, 올 하반기 '청년인...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논문) Toll-like receptor mediated inflammation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