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프로스테믹스, 10일 엑소좀 국제학술대회 개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8월20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9-08-20 12:23:32
뉴스홈 > 제약
2019년08월08일 12시2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프로스테믹스, 10일 엑소좀 국제학술대회 개최
미주 지역 등 100여명 의사 참여 임상 교류‥셀엑소좀 신제품 공개

[보건타임즈] 프로스테믹스(203690)는 오는 10일 서울 강남에 위치한 노보텔엠버서더에서 국제적 규모의 ‘세계 엑소좀 심포지엄 (World Exosome Symposium)’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날 국내외 의사 및 병의원 관계자 100여명이 참가해 엑소좀의 실제 이용에 대한 학술 및 임상경험을 교류할 예정이다.

이 행사에서 새롭게 소개될 셀엑소좀(CellExosome)®은 기존의 줄기세포배양액 원료인 AAPE®를 기반으로 식물 유래 엑소좀(Plant-Exosome)성분을 추가한 신제품이다. 식물 유래 엑소좀은 줄기세포에 직접 작용해 세포의 활성을 극대화하는 신원료이다.

줄기세포 1세대 기업인 ㈜프로스테믹스는 지난 2005년도에 설립돼 줄기세포 배양액 연구를 최초로 선도한 기업이다.

줄기세포 배양액의 대량 생산 및 상용화에 대한 특허와 그 외 다수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이와 관련된 SCI급 연구 논문 20여건이 등재돼 있다. 이 연구 결과를 통해 개발한 AAPE는 지난 10여년 동안 해외로 수출되면서 전 세계 전문가들에게 그 가치와 효과를 인정받고 있다.

프로스테믹스가 확립한 세포간 신호 전달 물질인 ‘엑소좀’을 상용화 수준까지 끌어 올린 엑소플랜트(EXOPLANT)® 플랫폼기술을 확보했다. 이를 통해 줄기세포뿐 만 아니라 동식물 세포와 박테리아 등 다양한 소스들의 배양과 분리∙정제, 가공, 대량생산이 가능하다.

미주 지역 국가를 비롯한 해외 각지의 의사들이 국내기업 제품의 임상경험 교류를 한자리에 모인다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이는 ㈜프로스테믹스가 13여년간 줄기세포 및 엑소좀 분야에서 쌓아온 인지도의 결과다.

이런 기술적 인지도 향상으로 최근 미국의 앰플리파이 리미티드社와 엑소좀 두피 앰플을 포함, 총 100만불 규모의 신규 해외 주문을 체결했다. 지난 7월, 멕시코의 Stem Cell SA de CV 와 약 200만불의 공급 계약을 체결한 이래 연이어 미주지역에서 총 300만불의 수출 실적을 올렸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2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머크, 유럽우주국과 협력 ...
베링거인겔하임 프라닥사, ...
동성제약, 무료 염색봉사 ...
에스티팜, 범부처신약개발...
대웅제약 보툴리눔제제, ‘...
다음기사 : 차바이오텍 제대혈은행 '아이코드', 베페 베이비페어 참가 (2019-08-09 12:06:37)
이전기사 : 한미약품 '오락솔 임상3상 고무적' ‥효능∙편의성 높이고 부작용 줄여 (2019-08-08 11:57:40)
서울의료원, ...
서울의료원, 만성...
김안과병원, 미세...
건보공단, 올 하반기 '청년인...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논문) Toll-like receptor mediated inflammation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