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프로스테믹스, 10일 엑소좀 국제학술대회 개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1월21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0-01-21 16:57:09
뉴스홈 > 제약
2019년08월08일 12시2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프로스테믹스, 10일 엑소좀 국제학술대회 개최
미주 지역 등 100여명 의사 참여 임상 교류‥셀엑소좀 신제품 공개

[보건타임즈] 프로스테믹스(203690)는 오는 10일 서울 강남에 위치한 노보텔엠버서더에서 국제적 규모의 ‘세계 엑소좀 심포지엄 (World Exosome Symposium)’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날 국내외 의사 및 병의원 관계자 100여명이 참가해 엑소좀의 실제 이용에 대한 학술 및 임상경험을 교류할 예정이다.

이 행사에서 새롭게 소개될 셀엑소좀(CellExosome)®은 기존의 줄기세포배양액 원료인 AAPE®를 기반으로 식물 유래 엑소좀(Plant-Exosome)성분을 추가한 신제품이다. 식물 유래 엑소좀은 줄기세포에 직접 작용해 세포의 활성을 극대화하는 신원료이다.

줄기세포 1세대 기업인 ㈜프로스테믹스는 지난 2005년도에 설립돼 줄기세포 배양액 연구를 최초로 선도한 기업이다.

줄기세포 배양액의 대량 생산 및 상용화에 대한 특허와 그 외 다수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이와 관련된 SCI급 연구 논문 20여건이 등재돼 있다. 이 연구 결과를 통해 개발한 AAPE는 지난 10여년 동안 해외로 수출되면서 전 세계 전문가들에게 그 가치와 효과를 인정받고 있다.

프로스테믹스가 확립한 세포간 신호 전달 물질인 ‘엑소좀’을 상용화 수준까지 끌어 올린 엑소플랜트(EXOPLANT)® 플랫폼기술을 확보했다. 이를 통해 줄기세포뿐 만 아니라 동식물 세포와 박테리아 등 다양한 소스들의 배양과 분리∙정제, 가공, 대량생산이 가능하다.

미주 지역 국가를 비롯한 해외 각지의 의사들이 국내기업 제품의 임상경험 교류를 한자리에 모인다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이는 ㈜프로스테믹스가 13여년간 줄기세포 및 엑소좀 분야에서 쌓아온 인지도의 결과다.

이런 기술적 인지도 향상으로 최근 미국의 앰플리파이 리미티드社와 엑소좀 두피 앰플을 포함, 총 100만불 규모의 신규 해외 주문을 체결했다. 지난 7월, 멕시코의 Stem Cell SA de CV 와 약 200만불의 공급 계약을 체결한 이래 연이어 미주지역에서 총 300만불의 수출 실적을 올렸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2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대웅제약, 150여명 자사로 ...
노바티스 ‘길레니아’, 전...
LG생명과학, 한국아스트라...
녹십자-한국MSD, 백신 공동...
종근당, 제5회 ‘고촌상’ ...
다음기사 : 차바이오텍 제대혈은행 '아이코드', 베페 베이비페어 참가 (2019-08-09 12:06:37)
이전기사 : 한미약품 '오락솔 임상3상 고무적' ‥효능∙편의성 높이고 부작용 줄여 (2019-08-08 11:57:40)
약계 신년교례...
약계 신년교례회,...
[단체장 신년사, ...
식약처, 임상 의사 총 8명 공...
식약처, 전문성 갖춘 '의사·...
휴온스그룹, 내년도 '29기 신...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식약처, 전문성 갖춘 '경력직 ...
자료) 거짓․부당청구 요양기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