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119 종합상황실, 닥터헬기 출동요청과 접수 '총괄'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12월09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9-12-09 18:21:49
뉴스홈 > 종합 > 정책
2019년07월19일 10시5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119 종합상황실, 닥터헬기 출동요청과 접수 '총괄'
보건복지부, 국방부, 경찰청, 소방청, 산림청, 해양경찰청 소속 '응급헬기 컨트롤타워'

'범부처 응급의료헬기 공동운영 규정' 제정
병원 간 환자이송 응급의료 전용 헬기 '닥터헬기 운항통제실'서 운항 관리

[보건타임즈] 앞으로는 119 종합상황실이 응급환자를 이송하는 모든 응급의료헬기(사진 닥터헬기) 출동요청과 접수를 일원화해 운영하게 된다(자료 응급의료헬기 공동운영 규정).

이에 따라 보건복지부, 국방부, 경찰청, 소방청, 산림청, 해양경찰청 등 헬기 운영기관은 119 종합상황실의 요청에 따라 출동하게 된다.
현재는 헬기 출동요청 접수와 출동 결정을 각 기관에서 개별적으로 하고 있다.

단 병원 간의 환자이송을 응급의료 전용 헬기(닥터헬기)는 닥터헬기 운항통제실로 바로 요청할 수 있다.

또 범부처 응급의료헬기의 컨트롤 타워를 실효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119 종합상황실로 명확히 했다.
이에 정부 부처는 응급의료헬기 운항 정보를 119 종합상황실과 공유하는 것은 물론 각 기관이 보유하는 이착륙장을 공동으로 활용하도록 했다.

이와 함께 응급의료헬기가 이착륙장이 아닌 장소에 착륙할 수 있도록 정부 기관이 상호 협조하도록 했다.
응급의료헬기 이착륙장은 2018년 12월을 기준으로 잡아 소방청 소관 3,469곳, 보건복지부 소관 828곳이 있다.

이들 조치는 정부가 부처의 헬기를 응급환자 이송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범부처 헬기 공동활용체계 운영 지침을 2014년 3월 제정했으나, '규범적 근거'가 빠져 현장에 정착되지 못했다는 지적에 따른 것이다.
이에, 정부 부처가 헬기를 공동으로 활용해 응급환자를 가장 적절한 병원으로 신속하게 이송할 수 있도록 총리 훈령 형식으로 범부처 응급의료헬기 공동운영 규정을 제정하게 됐다.
공동운영 규정은 지난해 3월 ‘중증외상 진료체계 개선대책과 같은 해 결정한 '2018~2022년 응급의료 기본계획'을 기초해 관계부처가 구성한 전담조직(TF)이 마련한 것이다.

정부는 효율적으로 응급헬기를 활용, 응급환자를 신속하게 이송할 수 있도록 정부 부처 간의 협력을 강화한 범부처 응급의료헬기 공동운영 규정을 제정, 15일 시행에 들어갔다며 이같이 밝혔다.

공동운영 규정엔 범부처 응급의료헬기 공동활용체계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설명서(매뉴얼) 작성, 협의체 운영, 공동 훈련 실시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앞으로 정부는 '공동운영 규정'의 조기 정착을 돕기 위해 6개 참여부처, 지자체 보건부서, 소방본부 등의 실무자를 대상으로 안내와 시범 운영 기간, 협의체 등을 소개하는 설명회를 18일 개최하는 지속적으로 개선‧보완할 예정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방훈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책섹션 목록으로
“메르스 등 신종 감염병 ...
중증 치매 의료비 '90% 건...
보건복지부 '실무 보건·의...
건보 거짓청구 요양기관 41...
종합병원 외국인환자 입원...
다음기사 : WHO, 7월 18일 '에볼라바이러스 국제공중보건 위기' 선포 (2019-07-19 12:26:25)
이전기사 : 이달 16일부터 '국내 거주 외국인과 재외국민' 건보 혜택 (2019-07-17 08:00:22)
최근 발생한 ...
최근 발생한 적 ...
'독감 예방접종' ...
식약처, 전문성 갖춘 '의사·...
휴온스그룹, 내년도 '29기 신...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식약처, 전문성 갖춘 '경력직 ...
한미약품그룹, 30일부터 하반...
자료) 본인부담상한제 환급현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