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서울대병원, 스스로 연명의료결정 1년 새 '29배' 급증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12월16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9-12-16 12:58:56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19년07월09일 14시1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서울대병원, 스스로 연명의료결정 1년 새 '29배' 급증
법 시행 후 1년, 환자 '자신 연명의료결정 서명 비율' 증가

71% 여전히 가족이 '연명의료' 결정
허대석 교수 "진료현장에 정착할 수 있게 제도를 좀 더 다듬는 개선' 필요

[보건타임즈] 연명의료결정법 시행 이후 1년간 성인 1,137명 환자 중, 809명(71.2%)이 법정 서식에 서명함으로써 참여자가 크게 늘었다.

이중 환자 스스로 연명의료결정 서식에 직접 서명한 비율이 1%에서 29%로 무려 29배나 급증했다.
그러나 71%는 가족이 여전히 환자의 연명의료를 결정했다.(환자 의사를 추정, 결정= 43%, 가족의 대리 결정= 28%)

또 90%는 인공호흡기 등 연명의료를 시행하면 생명을 일정 기간 연장할 수 있으나 시행하지 않는 ‘유보, 10%만 연명의료를 이미 시행하다가 '중단'을 선택했다.

말기 암 환자의 임종 1달 전 중환자실 이용 비율은 2012년 19.9%에서 2018년 30.4%로 상승했다.
이로써 회생 가능성이 없는 환자의 편안한 임종을 돕기 위해 제정된 연명의료결정법이 진료현장에는 아직 정착하지 못하고 있음을 나타내고 있다.

그나마 환자 자신이 직접 연명의료결정 서식에 서명한 비율이 연명의료결정법 시행 이전 대비 29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명의료결정이란 임종기를 맞아 연명의료를 시행할 것인지 아닌지를 선택, 확정하는 것을 말한다.
 
서울대병원 완화의료임상윤리센터 허대석 교수(사진, 내과) 연구팀(유신혜 전임의, 김정선 전공의)은 2018년 2월 5일~ 2019년 2월 5일까지 연명의료결정 서식을 작성한 뒤 사망한 19세 이상의 성인환자 809명을 조사했다.

이 가운데 환자 스스로 연명의료결정 서식에 서명한 비율은 29%(231명)으로, 이전 1%에 비해 매우 높아 2018년 2월부터 시행된 연명의료결정법에 따른 결과인 것으로 추정된다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다만 여전히 연명의료 결정의 71%는 가족에 의해 결정, 환자 자신의 의사가 반영하지 못할 가능성이 높았다.

연명의료결정은 크게 '유보'와 '중단'으로 나뉜다.
유보란 처음부터 연명의료를 진행하지 않는 것이며 중단은 하던 중 그만 두는 것이다.

연구에 따르면 자신이 연명의료를 결정한 경우(231명) 유보 비율은 98.3%(227명)이며 중단은 1.7%(4명)에 불과했다.
가족이 연명의료를 결정했을 땐(578명) 중단 비율이 13.3%(77명)로 가족과 자신의 연명의료결정은 분명히 다른 양상을 보였음이 확인됐다. <표1> 참조

임종 1개월 내 말기 암 환자의 중환자실 이용률은 과거보다 증가했으며(2002년 1.8% → 2012년 19.9% → 2018년 30.4%), 연명의료결정법 시행 후 임종을 앞둔 환자의 중환자실 이용률이 감소할 것으로 예측했던 것과는 달리 임종 1개월 내 중환자실 이용률의 상승세엔 큰 변화가 없었다. <그래프 1 참조>

허 교수는 "연명의료결정법 시행 이후 환자 자신이 직접 서명하는 비율이 급증했다. 이는 고무적인 현상"이라며 연명의료결정법 시행 후 1년을 평가했다.
허 교수는 단 "현행 연명의료결정법은 가족과 자신의 결정이 다른 경향을 보이는 점, 중환자실 이용률 감소에 영향을 주지 못하는 점 등 아직 개선해야 할 점이 많다"며 "좀 더 제도를 다듬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건대병원 송명근 심혈관외...
중앙대의료원, 지역 취약계...
강남세브란스-연세의대, 국...
국내연구진 심부전 새 발병...
'계명대간호대' 간호사국시...
다음기사 : 서울대병원, '췌장·담도계 로봇수술 600례' 달성 (2019-07-09 15:58:36)
이전기사 : 강동성심병원, 비만 '합병증 관리' 무엇보다 더 중요 (2019-07-09 12:59:57)
최근 발생한 ...
최근 발생한 적 ...
'독감 예방접종' ...
식약처, 전문성 갖춘 '의사·...
휴온스그룹, 내년도 '29기 신...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식약처, 전문성 갖춘 '경력직 ...
한미약품그룹, 30일부터 하반...
논문) Prevalence and incidence of neuromyelitis...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