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서울대병원, WHO에 교수 파견·국내 협력 센터 설치 추진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9월19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9-09-18 19:18:27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19년06월07일 10시4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서울대병원, WHO에 교수 파견·국내 협력 센터 설치 추진
'감염 분야 시작으로 다른 분야로 확대해 세계보건의료 선도 기대'

WHO와 업무협약을 통해 첫 발판 마련, 구체적 방안 추가 논의

[보건타임즈] 서울대병원(원장 김연수)은 6월 5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세계보건기구(WHO)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WHO에 교수 파견 및 국내협력센터 설치에 첫 발판을 마련했다.

협약식에는 WHO측 Jane Ellison(Executive Director), Scott Pendergast(Director), Imre Hollo(Director), 정통령(보건복지부과장, WHO파견) 등 6명이, 서울대병원 김연수 병원장, 권용진 공공보건의료사업단장, 신상도 기획조정실장, 천정은 대외협력실장이 참석했다. 더불어 보건복지부에서도 정홍근 국제협력관, 김연숙 과장이 참석했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 감염관리 관련 근거 기반 가이드라인과 표준 운영 절차 개발 △ 신종 호흡기계 병원균에 대한 대응 및 준비 능력 향상 △ 감염 환자와 오염 환경에 대한 의료 종사자 지식 및 기술 습득 등 현안과 관련해 상호 발전적이고 활발한 교류를 이어나가는 것이다. 

서울대병원 김연수 병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이번 협약을 계기로 세계보건기구와의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여 감염 분야뿐만 아니라 향후에는 다른 분야로 확대하기를 기대하며 협약 이후 장기적인 인력파견과 협력센터 설치를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WHO를 대표해 사인한 Executive Director Jane Ellison은 “이번 고위급 방한 중 서울대병원과의 협약을 체결하게 되어 영광이고 이번 협약을 계기로 공고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하고, Director Scott Pendergast는 “신흥 바이러스의 출현 등 다양한 감염분야의 위협이 있는 가운데 이번 협약을 통해 수준 높은 대응체계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보건복지부 정홍근 국제협력관은 “한국의 우수한 보건의료시스템과 WHO의 전문적 리더십과 결합하여 글로벌 위기 대응 역량이 향상되길 기대한다.”고 정부의 관심과 지원의지를 밝혔다.
 
서울대병원은 지난 2년 동안 국제보건리더 양성과 국제사회로의 저변 확대를 목적으로 WHO에 교수 파견 및 국내 협력센터(Collaboration Center)설치를 위해 지속적인 협의를 해왔으며, 그 결과물로 이번 WHO의 주요 임원의 방한에 맞춰 업무협약을 준비해 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류마티스관절염 치료제 기...
가톨릭대 의대 암 진단-맞...
수술 중 허공에 손동작으로...
대구가톨릭대병원 봉사단, ...
한림-연세의대, 심장이식 ...
다음기사 : 창원경상대병원,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평가 1등급 획득 (2019-06-07 15:03:42)
이전기사 : 경희의료원, 우즈베키스탄에 전하는 사랑의 인술 (2019-06-07 09:08:48)
서울의료원, ...
서울의료원, 만성...
김안과병원, 미세...
대웅제약 '글로벌 헬스케어산...
한미약품, 하반기 채용 키워드...
건보공단, 올 하반기 '청년인...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자료) 공공전문진료센터 지정 일정과 평가 기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