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이대서울병원, 폐암 수술 명의 성숙환 교수 영입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7월21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9-07-21 14:30:23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19년05월15일 10시1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이대서울병원, 폐암 수술 명의 성숙환 교수 영입
폐암 흉강경 수술 분야 최고 명의‥이대서울병원 중증 질환 경쟁력 확보

[보건타임즈] 이대서울병원은 최근 우리나라 폐암 수술 분야 최고의 명의인 성숙환 교수(사진)를 영입했다.

지난 2월 진료를 개시한 이대서울병원이 5월 23일 정식 개원식을 앞두고 중증 질환 경쟁력 확보에 나서고 있다.

이번에 영입된 성숙환 교수는 1978년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미국 하버드 대학병원, 워싱턴대학병원, 피츠버그대학병원, 샌디에고 의료원 등에서 활발한 연구 활동을 하는 것은 물론 서울대학교병원과 서울성모병원 흉부외과에서 흉강경 수술과 폐암 및 식도암 분야를 선구적으로 이끌었다.

국내 최초로 흉강경 수술을 도입해 폐암 치료의 새 길을 연 성숙환 교수는 8,000례가 넘는 흉부질환수술을 시행했으며 기존 개흉 수술에 비해 회복이 빠르고 감염률이 낮은 흉강경 수술에선 국내 제일을 자랑한다.

또 조기폐암 환자에게만 가능하던 흉강경 수술의 범위를 넓혀가면서 치료 성적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성숙환 교수는 대한흉부외과학회, 대한폐암학회와 대한기관식도과학회 회장을 역임하는 등 활발한 연구 및 학회 활동을 통해 국내 최소 침습 흉강경 수술 발전에 선구자적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받고 있다.

이대서울병원은 성숙환 교수 영입으로 5월 23일 정식 개원을 앞두고 폐암 수술을 비롯한 흉부외과질환의 효율적 치료를 체계적으로 시행할 수 있는 전기를 마련했으며, 폐암, 식도암 등 중증 질환분야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길병원, 제51회 자궁암 무...
위암 말기 포기하지 말고 ...
高大의대, 감정노동 서비스...
에이티넘파트너스 이민주회...
중앙대병원, 19일 유방암 ...
다음기사 : 국내 척수성 근위축증 환자에 '스핀라자' 건보급여, 첫 투여 (2019-05-15 14:31:51)
이전기사 : 분당서울대병원 비뇨의학과, '다빈치 로봇수술 5,000례' 달성 (2019-05-14 17:54:28)
김안과병원, ...
김안과병원, 미세...
순천향대 부천병...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식약처, 식품․의료기 안...
자료) WHO 공중보건위기상황 선포 주요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