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휴메딕스, 올 1분기 매출 '168억 원' 달성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7월21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9-07-21 14:30:23
뉴스홈 > 의료기기 > 제조/수출입
2019년05월13일 16시3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휴메딕스, 올 1분기 매출 '168억 원' 달성
파나시 에스테틱 장비 수출량 증대‥'성장과 성과' 동시 견인

하반기 '1회 제형 골관절염치료제 등 신제품 실적' 기대
 
[보건타임즈] ㈜휴온스글로벌의 자회사 ㈜휴메딕스(대표 정구완)가 올해 1분기 안정적으로 매출성장을 보이며 확실한 실적 개선을 이뤄냈다.

13일 휴메딕스에 따르면 1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 168억 원, 영업이익 27억 원, 당기순이익 29억 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 18%, 26%, 20% 증가했다.
별도재무제표 기준으로는 매출액 142억 원, 영업이익 13억 원, 당기순이익 18억 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 13%, 3%, 23%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휴메딕스는 이런 호실적엔 자회사 파나시가 물광주사 의료장비 ‘더마샤인 밸런스’를 중국 에스테틱 시장에 성공적으로 런칭시키며 매출 상승세를 이끈 점을 우선으로 꼽았다.

파나시는 '더마샤인 밸런스'의 1분기 목표 물량을 전량 출하했으며, 2분기엔 목표 물량의 160% 이상 출하를 예상하는 등 현지 에스테틱 시장을 빠르게 장악해 나갈 계획이다.

또 실적 개선 요소로는 전국으로 확대된 에스테틱 사업부의 매출 증대로 수익 구조가 빠르게 안정화됐을 뿐 아니라 공정개선에 따른 원가 절감 효과가 함께 반영된 점이 가장 먼저 꼽혔다.

이와 함께 하이히알주, 하이히알플러스주 등 관절염치료제의 매출도 전체 성장을 견인했으며, 전문의약품 사업부문도 안정적인 매출을 일으켜 실적 개선에 기여했다.

휴메딕스는 올해 하반기도 '1회 제형 골관절염 치료제(휴미아주)'와 보툴리눔톡신 '리즈톡스' 등 강력한 신제품 모멘텀을 확보돼 실적 개선이 더욱 뚜렷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휴메딕스가 개발한 1회 제형 골관절염 치료제는 이미 해외와 국내에 강력한 영업, 마케팅 노하우와 네트워크를 보유한 '휴온스', 신풍제약과 라이선스, 공급판매 계약을 체결, 빠른 시장 진입과 동시에 빠르게 안착, 시장을 선점해 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휴메딕스 정구완 대표는 "'전문 에스테틱 기업'의 입지를 강화하기 위해 영업망 확대, 신규 품목 도입, 신제품 출시, 판매 채널 확대 등 다각적인 노력을 펼쳐 가고 있다" 며 "기존 주력 분야와 신제품을 연계시켜 시너지를 창출, 성장에 더욱 속도를 내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조/수출입섹션 목록으로
국내의료기기시장 3.9조대...
화인메디케어, 무영등 수술...
지멘스, 분당에 ‘초음파 ...
국산 의료기기, ‘성능 품...
2분이면 방사선 암치료
다음기사 : GC녹십자엠에스, '콜레스테롤 측정시스템 978만 달러' 수출 (2019-06-14 12:28:49)
이전기사 : 식약처 안전평가원 등 5곳 ‘의료기기 신속제품화’에 손잡다 (2014-07-30 17:40:30)
김안과병원, ...
김안과병원, 미세...
순천향대 부천병...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식약처, 식품․의료기 안...
자료) WHO 공중보건위기상황 선포 주요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