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노보 노디스크, 비만학회 춘계학술대회서 ‘비만 낙인 떼기’ 서명운동 전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7월18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9-07-17 19:11:05
뉴스홈 > 제약
2019년04월09일 15시3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노보 노디스크, 비만학회 춘계학술대회서 ‘비만 낙인 떼기’ 서명운동 전개

[보건타임즈] 한국 노보 노디스크제약(사장: 라나 아즈파 자파)은 지난 6일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열린 제50차 대한비만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참석한 회원·의료진들을 대상으로 비만에 대한 인식 개선을 위한 ‘비만 낙인 떼기’ 서명 운동을 진행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비만 낙인 떼기’ 서명 운동은 노보 노디스크가 비만 인식 개선의 차원에서 진행하고 있는 글로벌 캠페인 ‘Changing ObesityTM (비만 바꾸기)’의 일환으로, 대한비만학회와 함께 비만인을 바라보는 시각이나 비만인에 대한 선입견을 바로잡고자 마련됐다.

이날 대한비만학회 춘계학술대회에는 비만 전문의, 비만 전문 영양사, 운동사 등 비만 치료와 관련 있는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총 620여 명이 참석했으며, 이 중 170명이 ‘비만 낙인 떼기’ 서명 운동에 동참했다.

서명 운동에 동참한 회원들은 비만 치료 전문가로서 비만 환자에 대한 선입견을 바로잡고 비만이 치료해야 하는 질환임을 알리고자 함께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히며, 노보 노디스크 부스에 마련된 비만 환자 ‘모니카’ 등신대에 모여 ‘모니카’에게 붙어있는 여러 가지 낙인 스티커를 떼어내는 행사도 함께 진행했다.

대한비만학회 김성래 홍보이사는 “비만에 대한 잘못된 편견과 선입견을 타파하기 위한 의미있는 행동이 될 것이라 생각해 학회 차원에서 서명 운동에 동참하게 됐다. 대한비만학회 역시 비만이 반드시 치료해야 하는 만성질환임을 알리기 위해 적극 나서겠다”고 전했다.

한국 노보 노디스크 라나 아즈파 자파 사장은 “노보 노디스크는 비만에 대한 편견을 바로잡아 보다 많은 비만인들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며, 이를 위해 ‘Changing ObesityTM (비만 바꾸기)’ 캠페인을 통한 다양한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Changing ObesityTM (비만 바꾸기)’ 캠페인은 비만이라는 질환에 대한 노보 노디스크의 역할과 포부를 다짐하는 것으로, 세계가 비만을 바라보고, 치료하고, 예방하는 방법을 변화시킴으로써 비만 환자들의 삶을 개선하고자 하는 의지를 담은 글로벌 노보 노디스크의 장기적인 약속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한국로슈, '맙테라 피하주...
CJ헬스케어, 고혈압 개량신...
종근당, ‘듀비에’ 3제 요...
한미약품, 구구탐스 등 복...
여성 2명 중 1명, 갱년기 ...
다음기사 : 동아쏘시오그룹,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에 봉사약국 트럭 지원 (2019-04-09 17:04:42)
이전기사 : 부광약품, 이상운동증 치료제 JM-010 유럽임상 개시 (2019-04-09 11:14:02)
김안과병원, ...
김안과병원, 미세...
순천향대 부천병...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1...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식약처, 식품․의료기 안...
자료) 재활의료기관 인증기준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