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중앙대병원 최세영 교수, 대한전립선학회 우수 논문상 수상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3월21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9-03-20 19:31:29
뉴스홈 > 동정
2019년03월13일 09시4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중앙대병원 최세영 교수, 대한전립선학회 우수 논문상 수상

[보건타임즈] 중앙대학교병원(병원장 이한준) 비뇨의학과 최세영 교수(사진)가 3월 9일, 서울성모병원에서 열린 ‘2019년 제28회 대한전립선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우수 논문상을 수상했다.

이번 학술대회에서 최세영 교수는 2018년 국제비뇨기종양학회지(Urologic Oncology)에 게재된 ‘항암화학요법을 받지 않은 전이성 전립선암 환자에서 경구용 전립선암 치료제(enzalutamide)의 예후 인자(Prognostic factors of oncologic outcomes in metastatic chemotherapy-naïve castration-resistant prostate cancertreated with enzalutamide in actual clinical practice in East Asia)’이란 제목의 연구 논문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최세영 교수의 이번 논문은 1차 호르몬 치료제에 듣지 않는 거세저항성 전립선암으로 진행하였을 때, 기존의 주사용 항암치료 대신 새로운 남성호르몬 수용체의 신호전달을 차단해 암세포 증식을 막는 경구용 약물의 반응을 확인하는 연구였다.

중앙대병원 비뇨의학과 최세영 교수는 “거세저항성 전립선암 진단 당시 복강 내 전이소견이나 글리슨 점수 9점 이상, 피검사상 나쁜 지표를 보이는 경우 예후가 좋지 않았다”며, “아직까지 거세저항성 전립선암으로 진단되어 항암치료와 2차 호르몬 치료제의 선택에서 어떤 치료를 선택해야 한다는 가이드라인은 없는 상황에서 본 연구는 2차 호르몬 치료제가 잘 듣지 않는 환자군을 선별하는 기준을 제시했다는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최세영 교수는 중앙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국군일동병원 비뇨의학과 과장, 서울아산병원 임상조교수를 거쳐 현재 중앙대병원 비뇨의학과 임상조교수로 재직중인 가운데, 비뇨기종양 및 로봇복강경수술 분야에 있어 지금까지 각종 학술상을 수상하는 등 우수한 연구업적을 인정받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동정섹션 목록으로
을지대병원 간호사들, 조산...
서울아산병원 신임 병원장 ...
경희의료원 박용구 교수 SC...
단국의대 김형지 교수, 제1...
한국의학교육학회 새 회장 ...
다음기사 : 유경하 이대서울병원 교수, 소아암 인식 개선 위한 동영상 제작 (2019-03-13 12:35:50)
이전기사 : 한양대구리병원 한명훈교수 노인신경외과학회 ‘젊은 연구자상’ 수상 (2019-03-12 10:46:50)
자주 물 먹는 ...
자주 물 먹는 습...
'눈 중풍' 시력 ...
대원제약, 내년 상반기 신입·...
심사평가원, '개방형 직위' 신...
일동제약그룹, 각 분야 '신입-...
차병원, 바이오그룹 '임원-경...
보건복지부 '국립보건연구원장...
자료) 의료급여기관 기획현지조사 항목과 실적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