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휴메딕스, 골관절염치료제 ‘휴미아주’ 품목허가 취득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5월27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9-05-28 15:00:44
뉴스홈 > 제약
2019년03월11일 14시5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휴메딕스, 골관절염치료제 ‘휴미아주’ 품목허가 취득
올 상반기 국내 출시‥휴온스·신풍과 시장 적극 공략

1회 투여로 6개월간 약효 지속, 환자 편의성 대폭 개선
 
[보건타임즈] (주)휴온스글로벌의 자회사 (주)휴메딕스(대표 정구완)의 1회제형 골관절염치료제 ‘휴미아주’가 국내 출시 초읽기에 들어갔다.

휴메딕스는 지난 8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1회제형 골관절염치료제 ‘휴미아주’의 품목 허가를 취득했다고 11일 밝혔다.

‘휴미아주’는 휴메딕스의 독자적인 생체 고분자 응용 바이오 기술에 고순도 히알루론산 생산 기술을 접목, 정상인의 관절 활액 물성과 유사한 골관절염치료제로 1회 투여만으로 6개월간 약효가 지속되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동일 제제의 치료제들이 1주 1회씩, 3회 또는 5회를 투여해야만 지속되었던 약효를 1회 투여로 줄여, 환자들이 여러 차례 정기적으로 병원을 방문해야 했던 불편함을 대폭 개선했다.

휴메딕스는 올 상반기 내에 ‘휴미아주’의 보험 약가를 획득하고 국내 출시를 추진, 빠르게 시장에 안착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1월 ‘휴온스’, ‘신풍제약’과 라이선스 및 공급·판매 계약체결을 완료하는 등 시장 진입을 위한 준비를 체계적으로 추진해 왔다.

휴온스는 ‘하이히알원스’, 신풍제약은 ‘하이알원샷’이라는 품목명으로 국내 시장에 출시할예정이며, 휴메딕스는 휴온스와 신풍제약의 견고한 유통 및 영업망을 적극 활용해 시장에서 공고한 입지를 다지겠다는 포부다.

해외에서도 지난 2015년 중국 하이빈社와 체결한 기술 이전 계약을 구체적으로 진행시키는 동시에 베트남, 멕시코 등 동남아시아와 남미 국가를 중심으로 해외 진출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 ‘휴미아주’의 임상 단계부터 많은 관심을 보여온 미국, 유럽, 중동 등 해외 다수 국가의 유력 제약사들과의 협의도 지속적으로 더욱 구체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휴메딕스 정구완 대표는 “휴메딕스의 생체 고분자 응용 바이오 기술이 집약된 ‘휴미아주’의 국내 출시가 가시권에 들어왔다” 며 “국내에 머무르지 않고 25조원 규모로 추정되는 전세계 히알루론산 제제 골관절염치료제 시장에 진출해 시장 리딩 품목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숙희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대웅제약-日이화학硏 ‘신...
물가는 팡팡, 약값은 설설
한국노바티스,구세군에 저...
한국證, 동아제약 과매도 ...
유유제약, 상반기 단합대회...
다음기사 : 프리베나®13, ‘폐렴구균 질환 위험도 체크’ 무료 앱 공개 (2019-03-11 17:46:41)
이전기사 : 동아ST, 발기부전 치료제 자이데나 ‘배뇨후 요점적’ 개선 효과 확인 (2019-03-11 11:33:15)
김안과병원, ...
김안과병원, 미세...
순천향대 부천병...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식약처, 식품․의료기 안...
대원제약, 내년 상반기 신입·...
심사평가원, '개방형 직위' 신...
일동제약그룹, 각 분야 '신입-...
논문) Clinical Outcomes of Fludarabine and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