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해운대백병원 박선철 교수, '美 정신의학회지' 주요 논문에 선정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4월26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19-04-26 14:33:46
뉴스홈 > 동정
2019년02월08일 20시1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해운대백병원 박선철 교수, '美 정신의학회지' 주요 논문에 선정
북한 정신의학 논문 분석 '고려의학의 적용 등' 깊이 있게 다뤄 주목

[보건타임즈] 인제대 해운대백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박선철 교수(사진)의 최근 논문이 미국정신의학회지(American Journal of Psychiatry) 올해 2월호의 주요 논문(featured article)으로 선정됐다.

미국정신의학회지는 최근 2년간 학술지에 수록된 논문들의 영향력 지수(Impact Factor)가 13.391로써 세계적으로 저명한 학술지로 꼽히고 있다.
Impact Factor는 다른 논문에 인용된 평균 횟수를 뜻한다.

박 교수가 책임저자로 미국정신의학회지에 게재한 이번 논문의 제목은 '21세기 북한의 정신의학 연구(Psychiatric Research in North Korea in the 21st Century)'다.
이 논문은 2000년 이후 북한에서 출판된 정신의학 논문을 분석, 전체주의 사회와 변증법적 유물론의 영향, 고려의학의 적용, 정신신체의학의 우세, 정신역동적 정신의학의 부재 등을 다뤘다.

박 교수는 "박용천 교수(한양대 구리병원,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차기 이사장) 등 국내 정신의학 분야의 탁월한 연구자와 공동작업이 이 논문의 게재에 크게 도움이 됐다"며 앞으로 이 분야의 연구를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 교수는 이미 2015년에 '아시아 우울증 외래환자의 항정신병약물 부가적인 사용(Adjunctive Antipsychotic Prescriptions for Outpatients with Depressive Disorders in Asia)' 논문을 미국정신의학지에 게재한 바 있다.
그는 그간의 연구업적을 인정받아 엠엘커뮤니케이션 정신의학 연구상, 오츠카 신진의학자상, 룬드벡 신경과학 연구상 등을 수상했다.
최근엔 국립수산과학원 정신건강사업을 운영한 공로를 인정받아 해양수산부 장관의 표창을 받았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동정섹션 목록으로
뇌졸중학회, 젊은 연구자상...
대가대 의대 박순우 교수 '...
연세의대 이유미 교수 국제...
윤혜전 교수, ‘아시아 젊...
국제성모 방동식 교수, 베...
다음기사 : 분당서울대병원 백남종 교수, 국내 첫 '미 DABI 회원' 선출 (2019-02-11 11:27:52)
이전기사 : 그랜드성형외과 이세환 원장, 러시아 포럼 연사로 초청 (2019-02-08 10:20:51)
자주 물 먹는 ...
자주 물 먹는 습...
'눈 중풍' 시력 ...
식약처, 식품․의료기 안...
대원제약, 내년 상반기 신입·...
심사평가원, '개방형 직위' 신...
일동제약그룹, 각 분야 '신입-...
차병원, 바이오그룹 '임원-경...
논문) Predictive Factors of Efficacy Maintenance.....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