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간무협, 복지부 ‘간호정책 TF’ 신설에 환영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2월21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9-02-21 14:07:54
뉴스홈 > 기관/단체 > 간무협
2019년02월07일 16시2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간무협, 복지부 ‘간호정책 TF’ 신설에 환영
“간호조무사 직종 관련 종합적 계획 마련·체계적 관리 기대”

[보건타임즈] 간호조무사협회는 보건복지부가 지난 2월 1일 간호정책 전반을 전담할 '간호정책 TF(특별전담조직)'을 신설했다고 밝힌 것에 대해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TF의 주요 역할·기능으로는 △간호인력 수요 총괄조정 등 수급관리, 업무범위, 배치기준, 양성체계, 단체관리 △근무환경 개선대책 추진, 취업교육센터 △간호조무사 양성기관 지정평가제도 시행, 표준교육과정 개발, 역량강화 위한 직무교육 지원, 보수교육·자격신고 관리 등 간호정책의 업무 전반을 수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보건복지부의 ‘간호정책 TF’ 신설로 고령화와 만성질환 증가로 인한 질병양상의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간호인력 양성교육부터 간호인력 수급계획, 간호인력의 질 관리와 활용증대에 이르기까지 정부정책의 의료·돌봄 현장에 맞는 간호정책이 추진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게 됐다.

국가보건의료정책에 종사하는 간호조무사는 2018년 말 현재 72만여 명이 자격을 취득해 전체 보건의료인 면허(자격) 취득자의 50%에 육박하고, 취업활동 간호조무사는 20만여 명으로 취업활동 간호인력의 50%를 차지하고 있다.

간호조무사는 특히 의원 등 1차 의료기관 간호인력의 85%, 요양병원 간호인력의 55%, 장기요양기관 간호인력의 77%를 차지하고 있어 이들 보건의료기관에서 환자간호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간호조무사 양성교육 과정에서 교육의 질 문제가 꾸준히 제기되어 왔고 간호조무사가 담당해 온 역할에 대해 정당한 인정을 받지 못했으며, 극심한 고용불안과 임금저하로 사회적 지위와 자존감 역시 지속적으로 하락되어 왔다.

우리 협회는 보건복지부의 ‘간호정책 TF’ 신설을 계기로 간호조무사 직종에 대한 정책을 담당할 전담인력을 배치해 ◆간호조무사 양성교육의 질적 향상, ◆간호조무사 직무능력 제고를 위한 교육기회 확대, ◆국가보건의료정책에서 간호조무사 활용증대, ◆간호조무사 근무환경 및 처우개선을 포함하는 종합적인 계획이 마련되고, 체계적으로 관리될 수 있기를 기대하며, 추후 간호인력 전담부서로 발전하기를 바란다.

아울러 보건복지부 내의 ‘간호정책 TF'가 간호정책을 추진하고 업무 전반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관계자들과 ’소통‘도 중요하게 여겨주길 바라며, 협회는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간호정책의 질적 향상이 이루어지도록 정부정책에 적극 참여·협력하고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간무협섹션 목록으로
간무협, ‘간호조무사 전문...
간무협, “간호조무사 캐나...
간무협, 곽지연 치과비대위...
간무협, 위탁교육으로 보수...
간무협, 노인장기요양보험...
이전기사 : 간협, ‘올해의 간호인상’ 수상자로 최종녀 씨 선정 (2019-01-30 10:21:32)
자주 물 먹는 ...
자주 물 먹는 습...
'눈 중풍' 시력 ...
심사평가원, '개방형 직위' 신...
일동제약그룹, 각 분야 '신입-...
차병원, 바이오그룹 '임원-경...
보건복지부 '국립보건연구원장...
차병원그룹, 내년도 '의료기사...
논문) Effect of hypertension duration and blood...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