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소화기내시경학회, 대장암 검진의 중요성 강조한 인포그래픽 공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6월25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9-06-24 18:33:03
뉴스홈 > 의학회
2019년01월08일 14시3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소화기내시경학회, 대장암 검진의 중요성 강조한 인포그래픽 공개
다양한 질환 정보와 이해하기 쉬운 그래픽으로 유용한 정보 제공

[보건타임즈]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이사장 전훈재)는 대장암 조기 발견과 예방을 위한 ‘장(腸)주행 캠페인’의 일환으로, 정기적인 대장암 검진의 중요성을 강조한 ‘대장암 예방, 그것이 알고 싶다’ 인포그래픽을 배포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제작된 인포그래픽은 날로 늘어가는 대장암의 심각성을 알리면서, 이를 예방하기 위해 50세 이상 국민에게 무료로 제공되는 국가 대장암 검진을 꼭 받아야 함을 강조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대장암의 위험성, 주된 증상, 대장암 질환 예방을 위한 일상 생활의 팁 등 다양한 정보를 그래픽으로 이해하기 쉽게 설명해 준다.

현재 국가에서는 정기적인 검진을 통해 대장암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도록, 만 50세 이상의 모든 국민에게 1년에 한 번씩 무료로 분변잠혈검사를 제공하고 있다. 또, 분변잠혈검사에서 양성일 경우, 대장암 확진을 위해 실시되는 대장내시경검사도 무료로 제공한다. 

그러나 국가암검진사업에 포함된 대장암 수검률을 살펴보면 2015년 30.6%, 2016년 25.9%, 2017년 33.5%로 매우 낮은 실정이다. 또한, 분변잠혈검사에서 양성이 나오면 정확한 진단을 위해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아야 하는데, 이 경우에도 수검률은 2015년 38.5%, 2016년 40%, 2017년 40.6%으로 낮게 나타났다.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전훈재 이사장은 “우리나라 대장암 사망률을 계속 증가하고 있는 추세로, 대장암을 조기에 발견하고 예방하기 위해서 50세 이상은 1년에 한번씩 국가대장암 검진을 받아야 한다.”며, “국가암검진에 포함된 분변잠혈검사와 대장내시경 검사 모두 대장암으로 인한 사망률을 낮추는데 효과가 있으므로, 국가가 대장암 1차 검진법으로 제공하는 분변잠혈검사를 적극적으로 받아 대장암을 조기발견하고 예방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대장암은 국내 암 사망원인 3위이자, 국내에서 두 번째로 많이 발생하는 암으로, 우리 나라 대장암의 발병률은 가장 높은 국가 중의 하나로 나타나고 있다. 대장암 발병의 위험요인은 50세 이상의 연령, 붉은 육류 및 육가공품의 다량 섭취, 비만, 흡연, 음주, 유전적 요인, 관련 선행 질환 등 이다.

대장암 예방에 꼭 필요한 정보를 담은 ‘‘대장암 예방, 그것이 알고 싶다’’ 인포그래픽은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열람 및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학회섹션 목록으로
심장학회“초록 논문도 선...
대한의학회-한국베링거인겔...
대한척추종양연구회 창립
성모병원 장윤식 교수, 대...
요양병원 환자들 요실금 ‘...
다음기사 : 대한의학회 SCI 영문학술지, 독자 친화성 확보 위해 만화 사설 게재 (2019-01-09 10:51:42)
이전기사 : ‘대한신경모니터링학회 학술대회' 성료 (2018-12-06 11:54:32)
김안과병원, ...
김안과병원, 미세...
순천향대 부천병...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식약처, 식품․의료기 안...
대원제약, 내년 상반기 신입·...
심사평가원, '개방형 직위' 신...
자료) WTO TBT 위원회 주요 성과(7개국 12건)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