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한림대한강성심병원, 국내 최초 화상 로봇재활치료 시행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1월23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9-01-23 17:28:09
뉴스홈 > 의료 > 종합병원
2018년12월28일 17시4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림대한강성심병원, 국내 최초 화상 로봇재활치료 시행

사진) 재활의학과 조윤수 교수(왼쪽)와 화상로봇재활 물리치료사(오른쪽)가 화상환자에게 로봇재활을 시행하고 있다

[보건타임즈] 한림대학교한강성심병원(병원장 전욱)은 지난 10월 화상 환자들의 효과적인 보행 훈련을 위해 전문 재활로봇을 도입하고 로봇재활치료 시스템을 구축했다.

한림대학교한강성심병원은 산업통산자원부와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보건복지부에서 추진하고 국립재활원에서 주관한 ‘2018년도 의료재활로봇사업’ 활용기관에 선정돼 지능형 하지재활 보행보조로봇 '슈바(SUBAR)'를 도입했다.

한림대한강성심병원은 슈바를 활용해 화상 흉터가 구축돼 걷기 어려웠던 화상 환자에게 효과적인 재활 치료를 시행한다. 환자는 양쪽 다리에 로봇 외골격을 착용하고 로봇의 힘을 빌려 걸으며 치료받을 수 있다. 이때 환자마다 다른 근력, 무릎 높이 등을 실시간으로 조절할 수 있어 환자는 부족한 하지 기능을 로봇의 도움으로 보완해 정상적인 보행 패턴을 익힐 수 있다.

슈바는 화상 환자뿐만 아니라 중추신경계 손상으로 인한 하지마비 환자, 근감소증으로 보행에 넘어질 위험이 높은 만성질환자 등에게도 쓰일 수 있다.

한림대학교한강성심병원 재활의학과 서정훈 교수는 “슈바를 이용한 로봇재활시스템으로 화상 환자들에게 맞춤형 재활치료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이를 통해 재활치료 효과를 높이고 환자들의 사회 복귀를 앞당길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종합병원섹션 목록으로
송화엔지니어링, 국립암센...
NMC, 환자 편의 위한 서비...
서울시 서남병원, 질 높은 ...
보라매병원 치료 중이던 메...
한일병원, 송년음악회 ‘희...
다음기사 : 삼육서울병원, ‘신포괄수가제 시범사업’ 시행 (2019-01-09 13:48:49)
이전기사 : 전국민 63.3%가 암검진 받는다. (2018-12-28 14:08:06)
'눈 중풍' 시...
'눈 중풍' 시력 ...
새해는 60년 만에...
일동제약그룹, 각 분야 '신입-...
차병원, 바이오그룹 '임원-경...
보건복지부 '국립보건연구원장...
차병원그룹, 내년도 '의료기사...
휴온스 그룹 '내년 신입사원 2...
자료) 지난해 국내제약기업 파이프라인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