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윤성태 부회장, 휴메딕스 주식 장내 매입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2월13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8-12-12 17:18:11
뉴스홈 > 제약
2018년12월04일 09시5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윤성태 부회장, 휴메딕스 주식 장내 매입
저평가된 주가 안정 도모·주주가치 제고 위해 결정

[보건타임즈] ㈜휴메딕스(대표 정구완)는 지주 회사인 ㈜휴온스글로벌의 윤성태 부회장이 최근 휴메딕스 주식 5,869주를 장내 매입했다고 공시했다. 이로써 윤성태 부회장의 휴메딕스 지분율은 0.06% 증가한 0.35%가 되었다.

윤성태 부회장은 최근 한국 증시가 대내외적 변수들로 인해 시장 전반이 침체되면서 휴메딕스도 회사의 본질적인 가치에 비해 주가가 과도하게 하락함에 따라, 경영실적이 호전되고 있는 휴메딕스의 기업 가치를 보존하고 주주가치 제고 및 저평가된 주가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주식 취득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휴메딕스는 히알루론산 필러 ‘엘라비에 프리미어’와 관절염치료제를 중심으로 매출과 수익이 모두 안정적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지난 11월에 스페인 ‘세스더마’社와 필러 생산 기술 이전 계약을 체결하는 등 기술 가치를 인정 받고 있다. 화장품 사업 부문도 고순도 히알루론산의 저자극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더마 엘라비에’의 신제품들이 인기를 모으며 판매 호조세를 이어가고 있다.

또, 지방 에스테틱 사업부 출범을 통해 전국으로 영업 네트워크를 확대하고 있으며, PDRN주사제 ‘리비탈렉스 주’를 출시해 재생 의학 시장에 진출하는 등 사업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아울러, 1회 제형 골관절염 치료제 ‘휴미아주’도 내년 출시를 앞두고 있는 등 다양한 성장 모멘텀을 확보한 상태다.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휴메딕스의 현재 기업 가치 및 미래 성장 가치에 비해 외부적 요인에 의해 주가가 저평가되었다고 판단된다. 휴메딕스는 주력 사업인 필러와 관절염치료제를 중심으로 경영 실적이 호전되고 있으며, 에스테틱 사업 확대, 재생의학 시장 진출, 자회사 파나시의 의료기기 사업 호조세 등 다양한 성장 모멘텀들을 확보하고 있는 만큼, 이번 주식 매입이 주주들의 기업에 대한 신뢰를 상승시키고 주주가치 제고 에도 기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한편, 휴메딕스는 고순도·고정제의 히알루론산 생산 관련 핵심 원천 기술을 바탕으로 필러 및 관절염치료제를 개발해 국내 및 글로벌헬스케어 시장에 공급하고 있으며, 히알루론산을 응용한 다양한 상품을 개발해 기능성 화장품과 의약품, 의료기기, 원료 생산 분야까지 사업 영역을 넓히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제일약품, HA필러 '레바네...
차범근 3부자 우루사 CF 3...
동아ST ‘시벡스트로’ 국...
녹십자 ‘녹우회', 정기총...
태평양 케토톱, 올해의 퍼...
다음기사 : 고혈압복합제 이달비클로® 혈압 강하 우수‥11월1일부터 급여 (2018-12-04 14:52:30)
이전기사 : 광동제약, ‘프리미어평위천액’ 유럽 에피카 어워즈 은상 수상 (2018-12-04 09:09:21)
건국대병원, ...
건국대병원, 자각...
고대구로, 40대 ...
차병원그룹, 내년도 '의료기사...
휴온스 그룹 '내년 신입사원 2...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논문) Is Sarcopenia a Potential Risk Factor for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