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동아ST, 주블리아 연매출 100억 원 돌파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1월15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8-11-15 11:33:27
뉴스홈 > 제약
2018년11월08일 09시0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동아ST, 주블리아 연매출 100억 원 돌파
경구치료제 수준의 높은 치료효과와 국소도포제 장점인 낮은 부작용 특징

블록버스터로 성장하며 손발톱무좀치료에 있어 새로운 치료옵션으로 자리매김

[보건타임즈] 동아에스티(대표이사 회장 엄대식)는 바르는 손발톱무좀치료제 주블리아의 올해 연간 누적 매출액이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회사의 자체 출하량 기준으로, 주블리아는 올해 1월부터 지난 11월 1일까지 매출액 약 101억4천4백만 원을 기록했다. 특히 지난해 6월 발매 후 반년 만에 매출 40억 원을 기록한 데 이어, 2년째인 올해 블록버스터 제품으로 성장하며 손발톱무좀치료에 있어 새로운 치료옵션으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6월부터 월 매출 10억 원을 돌파함에 따라, 주블리아의 연간 매출액은 120억 원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주블리아는 에피나코나졸 성분의 항진균제로 손발톱무좀치료에 사용된다. 국내에서 바르는 제형으로는 유일하게 전문의약품으로 허가 받았다. 지난 2014년 일본의 카켄제약주식회사가 개발한신약으로 미국 FDA에서도 승인 받았다.뛰어난 약물 침투력으로 먹는 경구치료제 수준의 높은 치료효과뿐만 아니라 바르는 국소도포제의 장점인 낮은 부작용이 특징이다. 또 사용 전 사포질이 필요 없고, 본체와 브러시가 일체형으로 디자인 돼 사용이 편리한 장점이 있다.

일반적으로 손발톱무좀치료에 사용되는 경구용 항진균제의 경우 치료효과는 우수한 반면 간 독성, 소화기계 부작용 등이 우려되며, 국소도포용 항진균제의 경우는 체내 약물대사를 거치지 않아 부작용이 낮은 반면 치료효과는 부족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손발톱무좀은 국내에서만 매년 120만 명의 환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전염성이 매우 높아 몸, 머리, 얼굴, 머리카락 등 다른 신체부위는 물론 가족 등 주변인에게도 쉽게 옮을 수 있는 질병이다. 또 당뇨병, 말초혈관질환, 면역결핍 등 다른 질환을 함께 앓고 있을 경우 손발톱무좀을제대로 치료하지 않으면 더 심각한 감염과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어 증상 발현 시 빠른 전문의의 진단과 치료가 반드시 필요하다.

동아에스티 관계자는 “주블리아가 기존 손발톱무좀치료제의 제한적인 효과와 간독성 등의 부작용으로 치료를 망설이고 있는 환자에게 높은 치료 효과를 보이며 출시 2년째 100억을 돌파하는성과를 올렸다”며 “환자의 25~40%가 치료 실패를 경험하는 난치성질환인 손발톱무좀 치료에있어 주블리아가 의료진 및 환자들에게 최고의 치료옵션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아에스티는 전국 9개 종합병원에서 국내 손발톱무좀 환자를 대상으로 주블리아의 효과와 안전성 데이터 수집을 목적으로 임상4상 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숙희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한국MSD, 마포 지역 미술 ...
한독약품, 리틀 슈퍼스타 d...
소화제 훼스탈, 이웃사랑 ...
아피니토, 보험급여 ‘확대...
동아제약, 하반기 대졸 신...
다음기사 : GC녹십자지놈 기창석 대표, 건협 학술대회서 ‘유전자 검사의 현재와 미래’ 강연 (2018-11-08 09:15:57)
이전기사 : 제약바이오협, 바이오의약품 용기·포장 적합성 평가교육 개최 (2018-11-07 15:32:18)
고대구로, 40...
고대구로, 40대 ...
대전성모병원 햇...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일동제약그룹, 2018 하반기 정...
선병원, '내년 신규, 경력간호...
자동차보험 진료정보 조회 서비스 안내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