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한미약품 계열사 제이브이엠 자동조제기, 유럽 최대 조제공장 약국 입점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1월23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9-01-23 17:28:09
뉴스홈 > 제약
2018년11월06일 10시1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미약품 계열사 제이브이엠 자동조제기, 유럽 최대 조제공장 약국 입점
조제 오류 두 번 잡는 세계 최초 기술 적용…업무 효율성 80% 향상

약 분류∙포장∙검수 기능 합친 신제품(NSP) 입점…추가 대량공급 예정
 
사진) 유럽 최대의 조제 공장형 약국에서 제이브이엠의 NSP를 사용하고 있는 모습.
유럽은 환자들이 일반 소형 약국에 처방전을 가져가면, 해당 약국은 조제 공장형 약국으로
처방전을 전송한다. 공장형 약국에서 조제된 약은 다시 약국으로 배달돼 환자에게 전달된다. 

[보건타임즈] 제이브이엠(한미약품그룹 계열사)이 새롭게 출시한 자동 조제기가 유럽에서 가장 규모가 큰 조제 공장형 약국에 성공적으로 입점했다.

한미약품그룹 계열사인 제이브이엠은 의약품 조제 자동화 분야 해외 시장의 70%를 차지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이번에 입점된 제품은 'NSP(New Slide Premier)'로, 기존의 전자동 의약품 분류∙포장 시스템인 ‘ATDPS’와 자동 포장 검수 시스템 ‘VIZEN’을 결합한 제이브이엠의 신제품이다. NSP에는 잘못 조제된 의약품을 발견한 즉시 자동으로 다시 조제하는 최신 기술(‘ARDTM’ (Automatic Re-dispensing)이 적용됐다. 

제이브이엠이 세계 최초로 개발한 ARDTM은 의사의 처방과 다른 의약품이 발견되면, 자동 폐기되는 동시에 올바른 의약품이 투입되는 최신 기술이다. 조제된 의약품이 포장되기 직전까지 고성능 비전 카메라가 자동으로 검수하기 때문에, 의사 처방에 따른 완벽한 조제약이 환자에게 전달될 수 있다.

제이브이엠측은 “최신의 자동 재조제 기술이 완벽히 구현된 NSP는 잘못된 조제를 다시 수행하는 약사 업무의 효율성을 크게 진작시켰다”면서 “모든 조제 결과를 실시간으로 데이터화 할 수 있어 NSP를 도입한 유럽 약국으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이번 입점을 계기로 추가적인 대량 공급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NSP는 의약품 분배통(트레이)이 6가지 색상 LED로 구분돼 있어 간헐적으로 발생하는 수동조제 시 약사가 투약 위치를 쉽게 파악할 수 있으며, 의약품 부피와 수량 등에 따라 포장지 사이즈를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다는 장점이있다. 중요 구성품들은 모두 붙였다 뗄 수 있어 에러 발생시 손쉽게 즉시 교체할 수 있으며, 포장지 역시 기존의 2배 용량인 600m 롤이 적용돼 교체 주기도 대폭 줄어들었다.

제이브이엠 김선경 부사장은 "해외 시장 점유율 1위인 ‘ATDPS’에 자동 검수 기능을 더한 신제품 'NSP'가 유럽 시장에서 그 우수성을 인정 받고 있다"면서 "유럽 시장 성공을 기반으로 NSP가 빠른 시일 내 국내 시장에도 안착할 수 있도록 영업‧마케팅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광동제약, 소외 계층 집 수...
SK케미칼 대상포진백신 ‘...
일동제약, 대대적인 조직개...
한국릴리-한독약품, 심발타...
노바티스, 패취형 치매치료...
다음기사 : 국제약품, 사회적 책임 실천을 위한 나눔과 봉사활동 진행. (2018-11-06 10:46:18)
이전기사 : 광동제약, 사내 직장문화 가꾸는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제공 (2018-11-06 09:30:34)
'눈 중풍' 시...
'눈 중풍' 시력 ...
새해는 60년 만에...
일동제약그룹, 각 분야 '신입-...
차병원, 바이오그룹 '임원-경...
보건복지부 '국립보건연구원장...
차병원그룹, 내년도 '의료기사...
휴온스 그룹 '내년 신입사원 2...
자료) 지난해 국내제약기업 파이프라인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