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분당서울대병원, 수술환자 5~10% '급성 신 손상' 위험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6월27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9-06-26 19:37:56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18년10월17일 09시0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분당서울대병원, 수술환자 5~10% '급성 신 손상' 위험
전신, 부위, 척추 등 마취종류와 무관‥'발생 여부와 예후' 비슷

10년 간 내원 수술환자 74,524명 '마취방법별 급성 신 손상 발생 여부와 예후' 분석
발생률 전신마취와 이외 부위마취, 척추마취, 감시하 마취 관리 등과 상관없이 '유사'
김세중 교수 연구팀 "환자의 신장 기능, 면밀한 감시와 평가 필요"

[보건타임즈] 수술 후에 수술 부위가 아니더라도 신체 전반의 기능에 관여하는 장기에 무리가 올 수 있다. 이때 대표 신체 장기로는 신장을 꼽을 수 있다.

실제 각종 수술을 받은 환자의 5~10%는 여러 원인에 의해 갑작스럽게 신장 세포가 손상을 받아 기능이 감소하는 '급성 신손상(Acute Kidney Injury)'을 겪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처럼 급성 신 손상은 수술 받은 환자의 5~10%에게서 발생할 만큼 흔하다.
급성 신 손상은 갑자기 신장 세포가 손상돼 신장 기능이 감소하는 질환을 말한다.

급성 신 손상의 위험인자로는 대개 고령, 당뇨, 만성콩팥병 등이 꼽힌다.
이외에 심장수술과 같은 수술처치도 급성 신손상 발생에 영향을 끼친다.
이를 조기에 치료하지 않으면 신장이 제 기능을 못해 몸에 노폐물이 쌓이는 것은 물론 소변 배출이 줄어 체내 수분균형이 깨지며 이렇게 한 번 손상된 신장은 다시 원상태로 회복되기 어렵다.
급성 신손상이 발생하면 말기 신부전증(신장 기능이 정상의 10% 이하로 감소한 상태)으로 이어지거나 투석 위험도와 사망률까지 높여, 사전에 예측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며 수술 후엔 면밀한 감시가 필요하다.

이에 국내 연구진은 10년 이상의 대규모 코호트연구 분석을 통해 수술 후 급성 신손상 발생 위험을 마취방법별로 연구한 결과를 발표, 관심을 끌고 있다.

분당서울대병원 신장내과 김세중 교수(사진) 연구팀은 혈청 크레아티닌이 0.3㎎/dL 이상 증가하거나 50% 이상 증가한 환자를 '급성 신손상 환자'로 정의한 뒤 2006년부터 2015년까지 10년간 원내에서 수술 받은 환자 74,524명 중, 수술 이전에 신장 질환을 가지고 있다든지, 평균 혈청 크레아틴 수치가 높은 환자를 뺀 총 53,484명의 수술 전 신장 기능 검사 결과와 수술 후 급성 신손상 발생 여부를 확인했다.

연구팀은 수술 시 전신마취를 받은 환자군 41,996명과 이외 부위마취, 척추마취, 감시하 마취관리 등을 받은 환자군 11,488명을 나눠 혈청 크레아티닌 수치를 통해 급성 신손상 위험 정도를 서로 비교했다.

이 결과, 전신마취 후 급성 신손상 발생률이 전신마취 이외의 마취 후와 비교해 유사한 경향을 보인다는 사실을 찾아냈다.
연구팀은 이를 통해, 수술 후엔 마취종류와 무관하게 급성 신 손상의 위험이 있음을 밝혀냈다.

또 급성 신손상이 발생하면 이후 말기 신부전증이나 사망의 위험이 같은 정도로 증가하기 때문에 이에 대한 추적이 필요함을 보였다.
즉 전신마취 이외의 마취가 급성 신손상 발생과 환자의 예후 면에서 안전하지 않을 수 있음을 시사한 결과(표 참조)이기도 하다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연구 책임자 김세중 교수는 "전신마취가 아닌 마취방법으로 수술 시 급성 신 손상이 얼마나 발생하는지에 대한 평가는 기존에 잘 알려지지 않았던 부분으로, 혈액 검사와 같이 간단한 검사를 통한 대규모 임상 자료를 재해석, 활용한 데 이번 연구의 의미가 있다"며, "급성 신손상은 수술 후 환자에게 소변 양 감소, 부종 등과 함께 증상이 심할 땐 신장투석의 위험을 높이는 것은 물론 사망까지 초래해 이러한 위험을 가진 환자의 신장 상태와 기능을 면밀히 감시와 평가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연구논문은 SCI급 국제 학술지 '메디슨(Medicine)'최신호에 게재됐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세계 최초 ‘경구(經口) 로...
분당서울대 국내 첫 대동맥...
서울아산, 국내 최초 ‘감...
류마티스관절염 치료이후 '...
고대의료원, 경영혁신대상 ...
다음기사 : 세브란스 류마티스내과, 아·태 'Center of Excellence'에 선정 (2018-10-18 11:13:05)
이전기사 : 한림대성심, 국내 최초 'DTI 분석 통한 경추척수증 새 진단법' 제시 (2018-10-16 11:46:39)
김안과병원, ...
김안과병원, 미세...
순천향대 부천병...
한독, '신입, 경력 직원' 공채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
건보공단, 대규모 '청년인턴 ...
식약처, 식품․의료기 안...
대원제약, 내년 상반기 신입·...
자료) 7차 요양병원 입원급여 적정성 평가결과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