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지난해 '외국인환자 유치실적 미보고 기관'에 시정명령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0월24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8-10-24 10:37:25
뉴스홈 > 클릭!핫이슈 > 따라잡기 > 사건사고
2018년05월14일 17시5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지난해 '외국인환자 유치실적 미보고 기관'에 시정명령
보건복지부, 의료기관 34곳, 유치업자 351곳 등 '총 385곳'에 공시송달

[보건타임즈] 지난해 외국인환자 유치실적을 보고하지 않은 의료기관 34곳, 유치업자 351곳 등 총 385곳(명단)에 시정명령이 내려졌다.

보건복지부는 이들 외국인 환자 유치기관에 1차로 이 같은 내용의 시정명령 공시, 송달했다고 밝혔다.

복지부에 따르면 해외에 의료 진출과 외국인 환자 유치 지원에 관한 법률 제11조와 같은 법 시행규칙 제9조에 의거 사업실적 보고의무를 위반한 자에 같은 법 제22조제5호에 따라 유치실적 미보고 기관에 시정명령서를 배달증명(등기)우편으로 발송했으나 ▲ 수취인 불명, 보관기관 경과 ▲ 폐문부재 등 반송의 사유로 시정명령을 통보받지 못한 의료기관 34곳, 유치업자 351곳 등 총 385곳에 행정절차법 제14조(송달) 제4항에 따라 공시송달(공고)했다.

이 처분에 불복하는 의료기관과 유치업자는 행정심판법 제23조와 제27조에 따라 처분이 있음을 안 날로부터 90일 이내에 국민권익위원회 소속 중앙행정심판위원회에 직접 또는 복지부에 심판청구를 신청하거나 행정소송법 제18조와 제20조에 의거 행정소송을 제기할 수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방훈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건사고섹션 목록으로
발기부전치료 약 들어간 ‘...
사실 확인 안하고 면허정지...
참치포 유통기한 연장 시식...
수입 생맥주 헤페바이젠 슈...
전자기록물 ‘현지조사 서...
다음기사 : 中 보톡스 위조약품 사건 '밀수출 메디톡스 진품 의혹' 시끌 (2018-05-16 13:39:20)
이전기사 : 질본, 강남 의료기관 다수 '이상증상자 발생' 역학조사 착수 (2018-05-10 07:07:45)
고대구로, 40...
고대구로, 40대 ...
대전성모병원 햇...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일동제약그룹, 2018 하반기 정...
선병원, '내년 신규, 경력간호...
건강기업 일화, '신입·경력사...
자료) "의료급여법 시행령 개정안"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