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원텍, 피코초 레이저‘피코원’ 식약처 허가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1월22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8-11-21 17:34:02
뉴스홈 > 의료기기
2018년05월08일 18시0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원텍, 피코초 레이저‘피코원’ 식약처 허가
“아시아 최초 알렉산드라이트 기반 피코초 레이저 장비”

“피코케어와 함께 ‘피코 브라더스’로 국내외 시장 공략”

[보건타임즈] 레이저, 초음파 의료기기 전문기업 원텍㈜(대표이사 김정현)은 차세대 피코초 레이저 장비인 피코원이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 허가를 취득했다고 8일 밝혔다.

원택에 따르면, 지난 4일 허가 완료된 피코원은 알렉산드라이트 기반의 피코초(Picosecond) 레이저 장비다. 피코초 레이저는 펄스폭(Pulse Duration)이 나노초(Nanosecond) 장비보다 1,000배 가량 짧아 피부 속 깊은 진피층에서 색소입자를 파괴해 글로벌 시장에서도 레이저 장비 가운데 초고도의 기술로 꼽힌다.

피코원 허가가 완료됨에 따라 원텍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자체 기술력으로 알렉산드라이트와 엔디야그 기반의 피코초 레이저 장비를 공급할 수 있게 됐으며, 향후 이들 ‘피코 브라더스(Pico-brothers, 피코원&피코케어)’를 토대로 국내외 시장에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정현 대표이사는 “지난해 아시아 업체로는 최초로 미국 FDA 승인을 받으면서 큰 주목을 받은 피코케어는 출시이래 국내외로 200대가 넘게 판매되면서 국내 피코초 레이저 장비 시장 점유율 1위를 자부한다”며 “이번에 식약처 허가 완료된 피코원 역시 원텍의 기술력으로 빚어낸 큰 성과로 향후 원텍의 성장에 큰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원텍은 코넥스 상장사로 자체 연구개발을 통해 판매하고 있는 모델이 50여종에 달하며 약 180여건의 지적재산권을 보유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료기기섹션 목록으로
한국 정부 의료기기 R&D 투...
메드트로닉코리아, RAC 합...
한국 존슨앤드존슨 혈당 측...
보령-화학硏 '신규 항암제 ...
파마라스틱, 수술 후 복부-...
다음기사 : 원텍 ‘월드클래스300’ 선정 (2018-05-15 16:45:31)
이전기사 : 해외서 발생한 '의료기기 중대한 이상사례 보고' 의무화 (2018-05-03 13:07:12)
건국대병원, ...
건국대병원, 자각...
고대구로, 40대 ...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일동제약그룹, 2018 하반기 정...
선병원, '내년 신규, 경력간호...
자료) 질환모델동물 보유 현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