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경희대치과병원, 집중치료센터 개소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8월20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8-08-17 17:24:40
뉴스홈 > 의료 > 치과
2018년05월08일 10시4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경희대치과병원, 집중치료센터 개소
환자 감염 제로와 소아·장애인 치료 안전도 높일 것으로 기대

[보건타임즈] 경희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황의환)이 4일(금), 보다 철저한 감염 관리와 환자의 안전한 치료를 위해  집중치료센터를 개소했다.

집중치료센터(센터장 이백수·구강악안면외과)는 침습적 치료 시 감염관리 강화를 위한 분리된 의료 공간 및 설비 구축, 소아·장애인 환자 전문 진정치료와 회복 공간 제공, 낮 병동을 통한 환자의 빠른 회복 지원을 염두에 두고 구비됐다. 그 대상은 침습적 외과 수술이 필요한 환자, 소아 및 장애인 환자와 소수술로 입원이 불필요한 환자다.

2차 합병증이 발생될 수 있는 입 안, 턱, 얼굴과 관련된 최소 침습적 외과 수술의 감염관리 수준의 강화로 환자치료에 안전성을 기한다. 또 치과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소아와 장애인 환자 대상의 치료에서 심적 안정과 환자 안전을 위한 행동과 통증 조절의 진정치료 및 회복 공간을 마련했다. 이외에도 소수술로 입원이 필요 없는 환자를 위한 주간병동도 구비되어 진료비 부담을 줄이고 환자의 편리성을 고려했다.

침습적 치료인 절개를 통한 처치는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며 △발치 △악골수염 수술 △치근단절제술 △적출술 △구강내소염 수술 △재생형 치주수술 △소대절제술 등이 해당된다.

이외에도 구강악안면외과, 치주과 및 소아치과 전문의들로 구성되어 있고 한곳에서 치료과정의 모든 것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환자 동선의 최소화를 통해 신속하고 안전한 치료가 가능하다.

이백수 집중치료센터장은 “감염 제로를 통한 환자의 치료 안전도를 높이는 목적으로 센터를 개설했다”며 “구강악안면외과와 치주과, 소아치과의 다양한 의료진으로 구성되며, 수술실과 진료실, 낮 병동, 감염관리를 위한 전실 공간도 운영되어 환자 치료의 안정성과 함께 만족감도 더욱 높이려고 한다”고 언급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숙희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치과섹션 목록으로
의사들이 전하는 치아건강 ...
잇몸건강, 10명 중 9명 ‘...
종로구 궁플란트 치과 무료...
주걱턱 재발교정 새 방법 ...
한국인 '어금니 신경관 변...
다음기사 : 암세포 전이와 증식 조절하는 '신호전달기전' 첫 규명 (2018-06-26 14:51:48)
이전기사 : '프라그 확인 칫솔질+구강교육' 치과질환 예방 효과 우수 (2018-04-20 20:00:01)
고대구로, 40...
고대구로, 40대 ...
대전성모병원 햇...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
일동제약그룹, '경력-신입사원...
식약처, '식․의약안전관...
한미약품, R&D-국내영업 등 분...
논문) 'Dual-organ invasion is associated with...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