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식약처 '희귀의약품 지정 신청자 범위' 확대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9월25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8-09-21 17:53:17
뉴스홈 > 종합 > 정책
2018년04월18일 18시0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식약처 '희귀의약품 지정 신청자 범위' 확대
'임상시험계획 승인'으로도 개발할 수 하도록 개선

'희귀 약 지정 규정 일부 개정안' 행정예고

[보건타임즈] 앞으로 임상시험계획 승인만 받아도 희귀의약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정할 수 있도록 개선된다.(표 좌측 참조)
이 조치는 희귀‧난치 질환치료제의 신속한 개발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희귀의약품이란 치료대상이 드문 데다 적절한 대체의약품이 없어 긴급한 도입이 필요한 약을 말한다.
또 희귀의약품은 그 동안 행정예고 등을 거쳐 지정했으나, 앞으로는 식약처 홈피를 통해 공고함으로써 지정 기간이 단축된다.

게다가 현행제도는 의약품 제조업‧위탁제조판매업‧수입자만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받아 제품을 개발할 수 있었다.

식약처는 이 같은 내용을 주 골자로 하는 '희귀의약품 지정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행정 예고했다고 밝혔다.

이 규정의 주요 내용은 ▲희귀의약품 지정 신청자 범위 확대 ▲희귀의약품 지정 절차 변경을 통한 공개방법 개선 등이다.

또 희귀의약품은 그 동안 행정예고 등을 거쳐 지정했으나, 앞으로는 식약처 홈피를 통해 공고함으로써 지정 기간이 단축된다.

식약처는 이를 통해 희귀약의 개발·공급 확대에 도움이 될 것이며, 앞으로 희귀‧난치질환자의 치료 기회 보장을 위해 정책적 지원을 지속해 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방훈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책섹션 목록으로
식약청, 식생활안전 실천사...
내년부터 외과 레지던트 수...
개량신약약가 건보공단과 ...
1일부터 새 일괄약가인하 ...
실직자 1년간 직장건보가입...
다음기사 : 신개발 '의료용 AI, 3D 프린팅, 로봇 상용화' 앞당긴다 (2018-04-19 10:01:00)
이전기사 : '위생용품 관리법' 4월19일부터 본격 시행 (2018-04-16 15:51:51)
고대구로, 40...
고대구로, 40대 ...
대전성모병원 햇...
일동제약그룹, 2018 하반기 정...
선병원, '내년 신규, 경력간호...
건강기업 일화, '신입·경력사...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
자료) 경도인지장애와 치매 질환 건강보험 진료현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