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원텍, 日성형외과학회에서 ‘피코케어' ‘라비앙’ 선봬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9월25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8-09-21 17:53:17
뉴스홈 > 의료기기
2018년04월13일 11시3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원텍, 日성형외과학회에서 ‘피코케어' ‘라비앙’ 선봬

[보건타임즈] 원텍㈜(대표이사 김정현)은 제61회 일본성형외과학술총회에 참가했다.

11일부터 13일까지 일본 후쿠오카 하카타에서 열린 이 학회에서 원텍은 피코케어(Picosecond Nd:YAG Laser)와 라비앙(Thulium Laser)을 소개했다.

피코케어를 주제로 강연한 피부과전문의 이재봉 원장(위드윈피부과)과 라비앙으로 발표한 나리아키 미야타(Nariaki Miyata) 미야타 형성외과.피부클리닉 원장은 ‘한국 최신 미용의료용 레이저 현황’을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했다. 일본 전지역에서 모인 성형외과 원장 약 580여명이 피코케어와 라비앙에 대한 원리와 치료법을 경청했다.

세미나에서 좌장을 맡은 일본 크로스클리닉 이시카와 박사(Koichi Ishikawa)는 “일본 최대규모의 성형외과 학회에서 한국과 일본이 함께한 이번 세미나는 큰 의미가 있다”며 “피코케어와 라비앙과 같은 유수의 한국 피부미용 레이저 의료장비가 소개되는 자리가 더욱 많아지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서상규 일본법인장은 “지난해 설립된 원텍 일본법인은 그동안 국산 레이저 의료장비의 현지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며 “이번 학회 참석을 시작으로 준비한 다양한 영업 및 마케팅 활동을 통해 좋은 결과를 만들어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에 일본에서 선보인 피코케어와 라비앙은 국내에서 큰 인기를 끌고있는 에스테틱 의료장비이다. 피코케어는 아시아 업체로 최초로 미국 FDA 허가를 받았으며, 라비앙은 비비크림을 바른 것과 같은 효과가 있다고 알려지면서 개원가에서 ‘BB레이저’로 불리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료기기섹션 목록으로
다친 뼈에 녹아 고정시키는...
필립스 ‘소날리브MR-HIFU...
로슈진단 남성 임원들, ‘...
의료기기협회 정총 성료‥...
GE헬스케어, 한국 유방촬영...
다음기사 : 펄스온생명공학, 사업 설명회 '성료' (2018-04-13 16:30:47)
이전기사 : 지난해 의료기기 임상시험계획 승인 '84건' (2018-04-03 14:37:41)
고대구로, 40...
고대구로, 40대 ...
대전성모병원 햇...
일동제약그룹, 2018 하반기 정...
선병원, '내년 신규, 경력간호...
건강기업 일화, '신입·경력사...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
자료) 경도인지장애와 치매 질환 건강보험 진료현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