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계명대 동산병원, 고감작 환자에 '고난도 신장이식'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7월17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8-07-17 16:38:09
뉴스홈 > 의료 > 대학/상종
2018년03월27일 17시3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계명대 동산병원, 고감작 환자에 '고난도 신장이식'
50대 환자 이번이 3번째 수술 '혈액형 불일치, 심한 거부반응' 모두 극복

탈감작 치료로 '이식거부반응' 최소화
만성신부전 환자에 '희망 안겨줬다'

[보건타임즈] 계명대동산병원(병원장 송광순)이 신장이식의 모든 장벽을 동시에 뛰어넘는 고난도 신장이식수술에 성공했다.(사진 맨 왼쪽 한승엽 교수, 가운데부터 환자, 김형태 교수, 진규복 교수)

동산병원 신장이식팀(김형태․한승엽․진규복 교수)은 이식할 신장에 거부반응이 심한데다 혈액형까지 다른 고감작 환자(남, 55세)에게 지난 2일 신장이식수술 이후 3주지나 정상적인 신장 기능을 유지, 지난 23일 건강히 퇴원했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이번이 3번째 이식이어서 수술이 더욱 어려운 상태였다는 게 의료진의 설명이다.

환자는 만성신부전으로 1988년, 1997년 두 차례 신장이식을 받았으나 만성거부반응으로 신장 기능이 소실돼 이번에 혈액형이 다른 부인의 신장을 이식받았다.
환자의 혈액형은 A형, 부인은 B형이었다.
환자는 두 번의 신장이식으로 인해 체내에 과량의 항체가 형성돼 부인의 유전자를 받아들이지 못하는 상태였다.
즉, 감작(感作, Sensitization) 정도가 68%나 됐던 '고감작' 환자였다.
체내에 형성된 항체가 이식된 신장을 공격하여 급성거부반응이 나타날 확률이 높았고, 공여자와 수혜자 간에 혈액형까지 달라 거부반응 확률이 더욱 높았다.

동산병원 신장이식팀은 이식 한 달 전부터 항체주사, 혈장교환술, 면역글로불린 주사 등 탈감작 치료를 시행하여 거부반응을 예방하고 수술에 성공했다.

수술 3주가 지난 환자는 정상적인 신장 기능을 유지하며 지난 23일 건강히 퇴원했다.

이번 수술을 집도한 김형태 교수(이식혈관외과)는 "이 환자의 경우 고도로 감작된 상태에서 3차 신장이식을 시행해야 하는데다 더욱이 혈액형 불일치 이식이어서 거부반응에 대한 위험부담과 탈감작 치료에 따른 출혈 가능성이 훨씬 높았다"면서 "이식 전 탈감작 치료가 잘 돼 수술 성과가 좋았다"고 말했다.

주치의 진규복 교수(신장내과)는 "앞으로 주기적인 검사와 식이요법 등으로 합병증을 잘 예방, 건강한 삶을 유지하기 바란다"며 "고도의 감작 환자라도 철저한 검사와 평가를 통해 적절한 치료를 하게 되면 성공적으로 이식이 가능하다. 이번 사례를 통해 거부반응으로 이식을 망설이거나 기피하는 만성신부전 환자들에게 희망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대학/상종섹션 목록으로
이대목동병원, ‘로봇 산타...
고려대 안암병원 소아병동 ...
중앙대병원, 저체중일수록 ...
어려 혈압 높으면 커서 ‘...
‘머리, 척추보다 낮은 칼...
다음기사 : 중앙대병원, '무좀' 레이저로 치료하면 완치↑ (2018-03-27 18:37:59)
이전기사 : 뇌졸중, 발작 후 동맥내재개통치료 '골든타임' 6→10시간 (2018-03-27 17:13:46)
중앙대병원, ...
중앙대병원, 혼밥...
이대목동병원, 고...
일동제약그룹, '경력-신입사원...
식약처, '식․의약안전관...
한미약품, R&D-국내영업 등 분...
GC녹십자, '올 상반기 신입·...
JW중외제약, 2017년 하반기 정...
자료) 32개 희소의료기기 제품군 공고(안)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