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GSK 아보다트, 일본 출시 1년 6개월 만에 탈모 시장 점유율 1위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2월14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18-12-14 13:01:11
뉴스홈 > 제약
2018년03월13일 22시0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GSK 아보다트, 일본 출시 1년 6개월 만에 탈모 시장 점유율 1위
일본피부과학회 진료 가이드라인 A등급 추천, 우수한 효과·내약성 입증

[보건타임즈] GSK 남성형 탈모치료제 아보다트(두타스테리드 0.5mg)가 일본 출시 1년여 만에 매출 실적, 전문가 추천 등 다방면에서 좋은 성과를 보이며, 아시아 탈모 치료제 시장에서의 우수성을 재입증했다.

아보다트는 8단계의 심사과정을 거치는 일본 후생성의 승인 절차를 거쳐 2016년 6월 ‘자갈로’라는 이름으로 일본 시장에 출시됐다 . 일본 출시 이후 약 한 달 만에 시장점유율 25%를 달성한 아보다트는 꾸준히 성장세를 이어와 지난해 2월 처음으로 일본 경구용 탈모치료제 시장에서 두 번째로 높은 점유율을 기록했다.

아보다트는 출시 1년 6개월만인 지난해 11월 피나스테리드 제제를 제치고 판매액 기준 일본 시장 점유율 1위를 달성했다. 일본은 전 세계 국가 중 경구용 탈모 치료제가 가장 많이 팔리고 있는 탈모 치료제 시장 1위 국가다.

매출에 이어 일본피부과학회로부터 가장 높은 추천 등급을 받는 성과도 이어졌다. 일본피부과학회는 지난해 12월 20일 발표한 ‘남성형 및 여성성 탈모증 진료 가이드라인 2017년판’에서 남성형 탈모증에 대한 아보다트 내복 시 발모 효과와 관련된 높은 수준의 근거가 있으므로 내복 요법을 쓰는 것을 강력하게 추천한다며 A등급을 부여했다. A등급은 체계적 검토, 메타 분석 결과 또는 무작위배정 대조 시험에서 최소 1개 이상의 유효성을 보이는 증거가 있으며, 강하게 추천할 수 있다고 판단될 때 부여하는 등급이다.

아보다트의 A등급 획득은 1건의 메타분석과 다수의 무작위배정 대조 시험을 통해 우수한 효과와 내약성을 입증해 이뤄졌다.

아보다트는 16건의 무작위배정 대조 시험에서 4,950명의 남성을 대상으로 관찰한 결과 6~60개월의 체계적 검토의 모발 사진 평가에서 모발량이 증가했으며, 증례 수가 가장 많은 일본을 포함한 글로벌 임상 시험에서 아보다트(0.5mg)와 피나스테리드(1mg)을 복용한 917명의 남성을 대상으로 관찰한 6개월의 무작위배정 대조시험에서 모든 모발 수와 모발 직경의 증가에 대해 아보다트가 더 뛰어난 효과를 나타냈다.

또, 아보다트(0.5mg) 복용한 일본인 남성 120명을 대상으로 관찰한 52주간의 비-무작위배정 시험 결과, 직경 30μm 이상의 튼튼한 모발(경모) 수, 가늘지 않은 모발(비-연모) 수 및 직경이 52주차에 각각 15.2/cm2, 13.5/cm2, 6.5nm 증가했다. 피부과 의사 패널 3명에 의해 실시된 정수리 사진 평가에서도 26주차, 52주차 모두 유의하게 모발량이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내약성에 대한 연구 결과도 뒷받침되었다. 글로벌 임상 시험에서 나타난 이상약물반응의 빈도는 리비도(Libido) 감소 3.3%, 성교 불능 5.4%, 사정 장애 3.3% 정도였으며, 검토 대상으로 수집된 한국의 712개 증례 중 평균 관찰 기간 204.7일의 시판후 조사에서는 리비도 감소 1.3%, 성교 불능 1%, 사정 장애가 0.1%로 이상약물반응의 빈도가 낮게 나타나 학회로부터 A추천등급을 받았다.

이러한 성과에 대해 GSK 일본법인은 한국에서의 오랜 처방으로 인해 이미 일본 학계에서 아보다트의 우수한 발모 효과 및 내약성에 대해 인지도와 기대가 있었기에 가능했으며, 특히 아시아인에게서 많이 나타나는 M자 탈모에도 우수한 효과를 보인다는 특장점이 일본 의료진과 환자들에게 통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GSK 한국법인 마케팅 담당 박혜련 차장은 “동·서양의 탈모 양상이 다르게 나타난다. 경구용 탈모 치료제 1위 시장인 일본에서 출시 1년여 만에 다양한 성과를 보인 것은 한국·중국·대만 등 아시아 주요 국가에서도 주목할 만한 결과”라며, “한국에서도 출시 이후 지난해까지 아보다트 판매량이 매년 두 자리 수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만큼, 아시아 탈모 치료제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우수성을 다시 한 번 보여준 이번 기회를 계기로 삼아 국내의 남성형 탈모 환자들에게 좋은 치료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동국제약, ‘인사돌플러스...
각종 예방백신 보건소에 공...
제일약품-항암신약개발사업...
머크, 한국에 100억 투자 O...
요즘 겨울철 필수품 ‘립밤...
다음기사 : 일양약품 '놀텍' 완제품-멕시코 수출 본격화 (2018-03-13 22:16:06)
이전기사 : 부광약품, 바이오유럽에서 신약관련 비즈니스 미팅 진행 (2018-03-13 21:57:55)
건국대병원, ...
건국대병원, 자각...
고대구로, 40대 ...
차병원그룹, 내년도 '의료기사...
휴온스 그룹 '내년 신입사원 2...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자료) 지난해 주요수술통계(요약)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