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한국바이오협회, 태국 총리실과 韓바이오기업 간담회 진행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6월24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8-06-22 20:19:00
뉴스홈 > 제약 > 백신&바이오
2018년03월13일 20시2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국바이오협회, 태국 총리실과 韓바이오기업 간담회 진행
국내 기업들의 아세안마켓 교두보로 태국 정부와 협력 논의

사진) 한국바이오협회 서정선 회장(가운데 왼편)과 태국 총리실 히란야 쑤찌나이 부장관(가운데 오른편)

[보건타임즈] 한국바이오협회(회장 서정선)는 태국투자청(소장 완니파 피폽차이야씻)과 공동으로 12일(월) 한국바이오협회 판교사옥에서 국내 바이오기업들과 태국 총리실 간 사업 교류회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국내 기업들의 아세안마켓 교두보로써 태국 정부와 협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태국 총리실의 히란야 쑤찌나이 부장관을 비롯 총 8명이 방문했다. 국내 바이오기업으로는 유전체분석 전문기업 마크로젠, 체외진단기업 아스타, 신약개발 기업 크리스탈지노믹스, 바이오 화장품 기업으로 SK바이오랜드와 바이오리더스가 참여해 기업소개를 했다.

히란야 쑤지나이 부장관은 “태국은 아세안 마켓의 관문으로서 풍부한 기회의 요소를 가지고 있다”며, “특히, 태국 정부에서도 바이오산업을 핵심 성장동력으로 지정해, 한국의 우수한 바이오기업들과 협업은 물론 태국의 바이오 유관기관 소개 등을 통해 태국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한국바이오협회 서정선 회장은 “전 세계적으로 고령화로 인한 의료비 부담의 가중은 태국도 직면할 문제”라며, “태국의 우수한 병원 시스템을 기반으로 국내의 선진 정밀의료에 대한 연구가 국가 간 바이오산업 협력의 좋은 모델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협회 이승규 부회장은 “국내 바이오산업계의 글로벌 진출을 도모하기 위해, 바이오협회를 중심으로 다양한 국가들과 긴밀히 협의 중”이라며, “중국의 대안마켓으로 아세안 시장진출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태국을 전략적 교두보로써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바이오협회와 태국투자청은 양국 바이오 산업 진출 및 협력강화를 위해, 오는 6월 바이오산업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할 방침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백신&바이오섹션 목록으로
GSK ‘부스트릭스, 베이비 ...
'피 한 방울과 소량 변'으...
티에스바이오, 40조원 규모...
LG화학, ‘에타너셉트’ 바...
한국, 줄기세포치료제 임상...
다음기사 : 알테오젠, 허셉틴 바이오시밀러 유럽서 기술력 인정 (2018-03-27 08:50:22)
이전기사 : 삼일제약, 휴젤과 '보툴렉스주' 판매 제휴 (2018-02-12 15:02:15)
중앙대병원, ...
중앙대병원, 혼밥...
이대목동병원, 고...
일동제약그룹, '경력-신입사원...
식약처, '식․의약안전관...
한미약품, R&D-국내영업 등 분...
GC녹십자, '올 상반기 신입·...
JW중외제약, 2017년 하반기 정...
논문) Cumulative Dose Threshold for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