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선병원, 설 연휴 24시간 응급진료 시스템 가동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7월23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8-07-23 11:37:14
뉴스홈 > 의료 > 종합병원
2018년02월13일 18시4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선병원, 설 연휴 24시간 응급진료 시스템 가동
대전선병원 대전·충청권 유일 구강, 치아손상 환자 24시간 응급진료

유성선병원 뇌졸중 전문의 직접 24시간 응급진료

[보건타임즈] 선병원재단(이사장 선두훈) 대전선병원, 유성선병원이 설 연휴기간 동안 지역 의료기관 휴진에 따른 불편을 최소화하고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하기 위해 응급실 24시간 비상진료 체계를 가동한다.

선병원은 응급의학과를 비롯해 필요에 따라 내과, 외과 전문의가 동시에 진료에 나서 심근경색, 뇌졸중 환자 같은 촌각을 다투는 응급환자를 신속하게 대처한다는 계획이다.

또 응급 전용 CT와 MRI, 혈관촬영실 등 진단장비가 응급실 내에 별도로 배치되어 있어 완벽한 원스톱 진료 시스템이 가동된다.

특히 대전선병원은 대전·충청권에서는 유일하게 구강외과 의료진이 24시간 상주해 교통사고 등으로 인한 턱과 얼굴, 구강 및 치아손상 환자 발생 시 즉각 치료가 가능한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유성선병원 뇌졸중센터는 대전·세종·충청 지역에서는 유일하게 6명의 전문의가 24시간 병원에 상주하며 응급실에서부터 직접 진료에 나서고 있다. 뇌졸중 전문 치료실을 두어 병원 내 모든 시설과 장비들을 응급 뇌졸중 환자에게 최우선 배정해 신속 진료에 나선다.

박노경 대전선병원장은 “명절에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응급·돌발 상황에 대비한 비상진료 시스템 가동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뇌졸중, 심근경색 등 응급질환의 경우 지체 없이 응급실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선병원과 유성선병원은 최근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2017년도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각각 A등급을 차지한 바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종합병원섹션 목록으로
북부병원, 교통방송 라디오...
S-중앙병원, ‘힐링 음악회...
에스 중앙병원, 제주-중국 ...
중앙보훈병원, 인공지능 암...
부민병원, 마취 시 '통증 ...
다음기사 : 서울시 서남병원, 28일 상상가족극 ‘오버코트’ 공연 (2018-02-20 09:36:18)
이전기사 : 공단 일산병원, 평창동계올림픽 의료관광 홍보행사 참가 (2018-02-12 17:04:48)
건협 서울서부...
건협 서울서부지...
중앙대병원, 혼밥...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
일동제약그룹, '경력-신입사원...
식약처, '식․의약안전관...
한미약품, R&D-국내영업 등 분...
GC녹십자, '올 상반기 신입·...
자료) 중증질환자 지역사회 치료 지원 강화방안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