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LG사이언스파크서 혁신신약개발 박차”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0월22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8-10-19 17:55:43
뉴스홈 > 제약
2017년12월27일 12시0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LG사이언스파크서 혁신신약개발 박차”
손지웅 사업본부장, "급변하는 비즈니스 환경에 대응, 큰 성과 내고 세계 향해 비상할 것"

임상개발센터,  영업·마케팅,  본부 STAFF 등 총 650여명 입주
연구소와 사업부를 한 공간에 모아 시너지 창출 위한 여건 마련

[보건타임즈]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가 새로운 공간에 둥지를 틀고 글로벌 혁신 신약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LG화학은 최근 생명과학사업본부 내 임상개발센터, 영업·마케팅 조직, 본부 STAFF 조직 등 총 650여명의 본부 인원이 서울 강서구 마곡동 LG사이언스파크로 사옥을 옮겨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LG사이언스파크는 LG그룹의 다양한 계열사가 모인 융복합 R&D단지로 연 면적 111만㎡(약 33만5000평) 규모에 연구시설만 16개 동이 들어선다. 이곳에서 전자ㆍ화학ㆍ통신 등 LG그룹 주력 사업과 에너지ㆍ자동차부품ㆍ바이오 등 신성장 사업분야 연구 인력이 융복합 연구와 원천 기술을 개발해 시장 선도 제품과 차세대 성장 엔진을 발굴한다.

생명과학사업본부의 LG사이언스파크 입주는 연구소와 사업부 모든 인원이 한 공간에 모여 더 큰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했다는 것에 의의가 있다.

이에 생명과학사업본부는 내년 1월 2일 LG사이언스파크에서 입주식 및 신년모임을 개최하고, 글로벌 혁신신약을 보유한 제약ㆍ바이오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마곡 시대’의 개막을 대내외에 알릴 예정이다.

이와 관련 손지웅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은 “급변하는 비즈니스 환경에 민첩하게 대응할 수 있는 조직으로 ‘환골탈태’해 더욱 큰 성과를 내고 세계를 향해 비상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내 마음의 소화제 ‘훼스탈...
한미약품 관절염치료제 ‘...
한국화이자, 최초 경구 ‘...
일양약품, 간질환 보조 치...
‘트리암주’ 안전‥식약청...
다음기사 : 동구바이오제약,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승인 통과 (2017-12-28 09:26:14)
이전기사 : 보령바이젠셀, T세포 면역치료 플랫폼, 면역항암제 임상 2상 승인 (2017-12-27 10:15:48)
고대구로, 40...
고대구로, 40대 ...
대전성모병원 햇...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일동제약그룹, 2018 하반기 정...
선병원, '내년 신규, 경력간호...
건강기업 일화, '신입·경력사...
자료) 임시마약류 지정(1종) 예고 물질 상세내용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