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LG사이언스파크서 혁신신약개발 박차”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2월20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9-02-20 18:58:22
뉴스홈 > 제약
2017년12월27일 12시08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LG사이언스파크서 혁신신약개발 박차”
손지웅 사업본부장, "급변하는 비즈니스 환경에 대응, 큰 성과 내고 세계 향해 비상할 것"

임상개발센터,  영업·마케팅,  본부 STAFF 등 총 650여명 입주
연구소와 사업부를 한 공간에 모아 시너지 창출 위한 여건 마련

[보건타임즈]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가 새로운 공간에 둥지를 틀고 글로벌 혁신 신약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LG화학은 최근 생명과학사업본부 내 임상개발센터, 영업·마케팅 조직, 본부 STAFF 조직 등 총 650여명의 본부 인원이 서울 강서구 마곡동 LG사이언스파크로 사옥을 옮겨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LG사이언스파크는 LG그룹의 다양한 계열사가 모인 융복합 R&D단지로 연 면적 111만㎡(약 33만5000평) 규모에 연구시설만 16개 동이 들어선다. 이곳에서 전자ㆍ화학ㆍ통신 등 LG그룹 주력 사업과 에너지ㆍ자동차부품ㆍ바이오 등 신성장 사업분야 연구 인력이 융복합 연구와 원천 기술을 개발해 시장 선도 제품과 차세대 성장 엔진을 발굴한다.

생명과학사업본부의 LG사이언스파크 입주는 연구소와 사업부 모든 인원이 한 공간에 모여 더 큰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했다는 것에 의의가 있다.

이에 생명과학사업본부는 내년 1월 2일 LG사이언스파크에서 입주식 및 신년모임을 개최하고, 글로벌 혁신신약을 보유한 제약ㆍ바이오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마곡 시대’의 개막을 대내외에 알릴 예정이다.

이와 관련 손지웅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은 “급변하는 비즈니스 환경에 민첩하게 대응할 수 있는 조직으로 ‘환골탈태’해 더욱 큰 성과를 내고 세계를 향해 비상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광동제약‘가산문화재단’2...
대웅제약, 만성 B형 간염 ...
한국에자이 표적항암제 렌...
머크 표적항암제 ‘얼비툭...
한국베링거인겔하임, ‘레...
다음기사 : 동구바이오제약,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승인 통과 (2017-12-28 09:26:14)
이전기사 : 보령바이젠셀, T세포 면역치료 플랫폼, 면역항암제 임상 2상 승인 (2017-12-27 10:15:48)
자주 물 먹는 ...
자주 물 먹는 습...
'눈 중풍' 시력 ...
심사평가원, '개방형 직위' 신...
일동제약그룹, 각 분야 '신입-...
차병원, 바이오그룹 '임원-경...
보건복지부 '국립보건연구원장...
차병원그룹, 내년도 '의료기사...
논문)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측정자료와 국민건강보험...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