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타임즈 : SK케미칼, 안동 백신공장 GMP 승인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2월16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8-12-14 17:21:31
뉴스홈 > 약사
2014년08월19일 10시1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SK케미칼, 안동 백신공장 GMP 승인
“국가적 위기상황 대응 및 백신 국산화 기여”

안동 백신공장 전경

SK케미칼(대표이사 이인석 사장)의 백신 공장이 본격 가동 준비를 마쳤다.
 
SK케미칼은 안동에 구축한 백신 공장(L하우스)이 정부로부터 GMP 적격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GMP는 의약품의 제조와 품질 관리 기준으로서 안전하고 우수한 품질의 의약품을생산하는 공장을 정부가 인증해 주는 제도다. 이번 L하우스의 GMP적격 승인으로 SK케미칼은 공장과 관련한 백신 생산 준비는 모두 마친 셈이다.
 
SK케미칼은 제품허가 심사 중인 세포배양방식의 독감 백신을 시작으로 현재 개발 진행 중인 백신을 모두 이 공장에서 생산해 국내 판매는 물론 해외로 수출할 계획이다. 향후 새롭게 발생해 유행하는 전염병에 대한 신규 백신도 개발만 완료되면 즉시 대량생산이 가능하다.
 

현재 SK케미칼은 사노피 파스퇴르와 차세대 폐렴 백신의 공동 개발 및 수출 계약을 체결했고, 국제 백신 연구소와는 장티푸스 백신을 공동 개발 후 개발도상국으로 공급하기로 계약을 맺은 상태이므로 향후 L 하우스는 백신 생산의 국제적 중심지로 자리매김하게 된다. 
 
이인석 SK케미칼 사장은 “위기 상황을 대비한 백신 주권 확보와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목표로 2011년 6월 첫 삽을 뜬 이후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글로벌백신 제품화지원단’과 ‘WHO-PQ* 인증지원협의체’ 등 유관기관의 지원과 경북도, 안동시의 적극적 협조에 힘입어 세계 최고 수준의 백신 공장을 완성했다”며 감사의 뜻을 밝혔다.
 
L하우스는 경북바이오단지(안동)내의 부지 63,000㎡에 원액 및 완제 생산시설부터 제품 검증 시설(QC/QA)을 비롯해 물류창고 등의 부대 시설을 모두 포함하고 있다. 또, 차세대 제품 개발을 위한 파일럿 시설도 갖춰 백신 국산화와 수출을 주도한다.
 
특히 식약처의 기업 맞춤형 ‘WHO-PQ인증지원협의체’가 이번 GMP 인증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면서 국제 조달 시장 입찰 자격인 사전 적격 평가(PQ)인증 기반이 구축돼 SK케미칼 백신의 글로벌 시장 진출은 더욱 속도가 빨라질 전망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숙희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약사섹션 목록으로
노바티스 코센틱스®, 강직...
대한약사회, 실명어린이 각...
서울대, 치매돼지 첫 생산...
탈모 예방에 과일, 채소, ...
SK케미칼, 안동 백신공장 G...
다음기사 : 광동제약, 9월 시네마데이트 참가자 모집 (2014-08-21 12:11:04)
이전기사 : 삼일제약, ‘행정처분 잘못 발부된 사태 수습’에 전력 (2014-07-16 22:33:28)
건국대병원, ...
건국대병원, 자각...
고대구로, 40대 ...
차병원그룹, 내년도 '의료기사...
휴온스 그룹 '내년 신입사원 2...
보령제약, 올 하반기 '신입사...
새빛안과병원, '내년도 전임의...
대웅제약, 해외 현지법인 근무...
자료) 2017년 의료방사선 종사자 피폭선량 통계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